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전라북도·금융기관, 소상공인 특별 자금 융자 지원
입력 2021.03.26 (10:30) 수정 2021.03.26 (11:12) 930뉴스(전주)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전라북도와 도내 5개 금융기관이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소상공인을 위해 6백60억 원 규모의 특별 금융자금을 융자 지원합니다.

지원 대상은 매출 감소기업이나 자금조달에 어려움을 겪는 사업자, 임차료 납부 목적 등 3개 분야이며, 업체당 최대 5천만 원에 보증 기간은 8년입니다.

또 상환 부담을 줄여주기 위해 중도상환 수수료는 면제하며, 3년간은 0.5% 안팎의 이자율을 적용합니다.
  • 전라북도·금융기관, 소상공인 특별 자금 융자 지원
    • 입력 2021-03-26 10:30:17
    • 수정2021-03-26 11:12:07
    930뉴스(전주)
전라북도와 도내 5개 금융기관이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소상공인을 위해 6백60억 원 규모의 특별 금융자금을 융자 지원합니다.

지원 대상은 매출 감소기업이나 자금조달에 어려움을 겪는 사업자, 임차료 납부 목적 등 3개 분야이며, 업체당 최대 5천만 원에 보증 기간은 8년입니다.

또 상환 부담을 줄여주기 위해 중도상환 수수료는 면제하며, 3년간은 0.5% 안팎의 이자율을 적용합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930뉴스(전주)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