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대전·충남서 확진자 18명 추가…태안 기숙학원 전원 음성
입력 2021.03.26 (21:45) 수정 2021.03.26 (21:57) 뉴스9(대전)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대전과 충남에서 코로나19 확진자 18명이 추가됐습니다.

대전에서는 20대 확진자와 관련한 연쇄 감염으로 7명이 추가 확진돼 관련 누적 확진자가 모두 12명으로 늘었는데, 이 가운데 11명은 대전의 한 횟집 손님이고, 1명은 옆 식당 아르바이트생으로 조사됐습니다.

또 수도권 확진자와 접촉한 일가족과 지인 등 7명이 추가로 확진됐습니다.

충남은 천안에서 서울 광진구 확진자와 접촉한 40대 1명이 양성판정을 받는 등 천안과 서산, 공주에서 4명이 확진됐습니다.

한편, 집단감염이 우려됐던 태안의 기숙학원과 관련해서는 교사와 학생 63명 모두 음성 판정을 받았습니다.
  • 대전·충남서 확진자 18명 추가…태안 기숙학원 전원 음성
    • 입력 2021-03-26 21:45:11
    • 수정2021-03-26 21:57:30
    뉴스9(대전)
대전과 충남에서 코로나19 확진자 18명이 추가됐습니다.

대전에서는 20대 확진자와 관련한 연쇄 감염으로 7명이 추가 확진돼 관련 누적 확진자가 모두 12명으로 늘었는데, 이 가운데 11명은 대전의 한 횟집 손님이고, 1명은 옆 식당 아르바이트생으로 조사됐습니다.

또 수도권 확진자와 접촉한 일가족과 지인 등 7명이 추가로 확진됐습니다.

충남은 천안에서 서울 광진구 확진자와 접촉한 40대 1명이 양성판정을 받는 등 천안과 서산, 공주에서 4명이 확진됐습니다.

한편, 집단감염이 우려됐던 태안의 기숙학원과 관련해서는 교사와 학생 63명 모두 음성 판정을 받았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9(대전)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