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뉴스라인 헤드라인]
입력 2021.03.26 (23:41) 수정 2021.03.26 (23:46) 뉴스라인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거리두기, 또 연장됐습니다.

확진자가 도무지 줄지 않으니 불가피한 선택입니다.

역시 최선의 방안은 백신을 통한 집단면역 형성입니다.

하지만, 아직도 백신 불안감을 부채질하는 괴담들이 판치고 있습니다.

전문가들 의견은 외면하고 말이죠.

정작, 유럽연합과 인도 등 아스트라제네카 백신 생산국들은, 자신들이 급하다며 백신 반출을 금지하고 있습니다.

효과가 없고 부작용만 크다면, 전 세계가 왜 이렇게 백신 확보 전쟁에 사활을 걸겠습니까.

뉴스라인 시작합니다.

거리 두기 2주 연장…다중시설 음식 섭취 금지

현행 사회적 거리두기 단계가 2주 더 연장됩니다.

또, 식당이나 카페 등을 제외한 다중이용시설에서의 음식 섭취는 원칙적으로 금지됩니다.

특별수사본부, 전 행복청장 강제 수사

정부합동특별수사본부가 세종 국가산업단지 인근 땅을 미리 사들인 전 행정도시 건설청장에 대해 강제 수사에 착수했습니다.

경제적 자립 꿈꾸는 2030 ‘파이어족’ 관심

경제적 자립을 꿈꾸며 조기 은퇴를 시도하는 이른바 '파이어족'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고 있습니다.

전문가 모시고 자세히 알아보겠습니다.
  • [뉴스라인 헤드라인]
    • 입력 2021-03-26 23:41:28
    • 수정2021-03-26 23:46:20
    뉴스라인
거리두기, 또 연장됐습니다.

확진자가 도무지 줄지 않으니 불가피한 선택입니다.

역시 최선의 방안은 백신을 통한 집단면역 형성입니다.

하지만, 아직도 백신 불안감을 부채질하는 괴담들이 판치고 있습니다.

전문가들 의견은 외면하고 말이죠.

정작, 유럽연합과 인도 등 아스트라제네카 백신 생산국들은, 자신들이 급하다며 백신 반출을 금지하고 있습니다.

효과가 없고 부작용만 크다면, 전 세계가 왜 이렇게 백신 확보 전쟁에 사활을 걸겠습니까.

뉴스라인 시작합니다.

거리 두기 2주 연장…다중시설 음식 섭취 금지

현행 사회적 거리두기 단계가 2주 더 연장됩니다.

또, 식당이나 카페 등을 제외한 다중이용시설에서의 음식 섭취는 원칙적으로 금지됩니다.

특별수사본부, 전 행복청장 강제 수사

정부합동특별수사본부가 세종 국가산업단지 인근 땅을 미리 사들인 전 행정도시 건설청장에 대해 강제 수사에 착수했습니다.

경제적 자립 꿈꾸는 2030 ‘파이어족’ 관심

경제적 자립을 꿈꾸며 조기 은퇴를 시도하는 이른바 '파이어족'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고 있습니다.

전문가 모시고 자세히 알아보겠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