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한은 울산본부, 코로나 피해 中企 지원 6개월 연장
입력 2021.03.30 (09:49) 수정 2021.03.30 (10:23) 930뉴스(울산)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한국은행 울산본부는 코로나19로 피해를 입은 울산지역 중소기업에 대한 금융 지원을 9월까지 6개월 더 연장하기로 했습니다.

한국은행 울산본부는 지난해부터 코로나19 피해 업종에 2,400억 원을 공급하고 중소기업에 대해서는 대출 금리를 연 최대 0.9% 포인트 인하했다며 앞으로도 만기도래 등으로 회수되는 재원을 중소기업에 추가 지원할 계획이라고 밝혔습니다.
  • 한은 울산본부, 코로나 피해 中企 지원 6개월 연장
    • 입력 2021-03-30 09:49:29
    • 수정2021-03-30 10:23:28
    930뉴스(울산)
한국은행 울산본부는 코로나19로 피해를 입은 울산지역 중소기업에 대한 금융 지원을 9월까지 6개월 더 연장하기로 했습니다.

한국은행 울산본부는 지난해부터 코로나19 피해 업종에 2,400억 원을 공급하고 중소기업에 대해서는 대출 금리를 연 최대 0.9% 포인트 인하했다며 앞으로도 만기도래 등으로 회수되는 재원을 중소기업에 추가 지원할 계획이라고 밝혔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930뉴스(울산)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