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靑, 김여정 비난 담화에 “유감…북한도 대화의지 보여야”
입력 2021.03.30 (16:17) 수정 2021.03.30 (16:22) 정치
청와대는 김여정 북한 노동당 부부장이 담화를 통해 문재인 대통령의 북한 미사일 발사 관련 발언을 비판한 데 대해 유감을 표시했습니다.

청와대 핵심관계자는 오늘(30일) 기자들과 만난 자리에서 김 부부장의 담화에 대해 “유감”이라며 “북한도 대화 의지를 보여야 한다고 생각한다”고 말했습니다.

앞서 문 대통령은 지난 26일 서해수호의 날 기념식에서 북한의 미사일 발사에 우려를 표시하고, “지금은 남북미 모두 대화를 이어 나가기 위해 노력해야 할 때”라며 “대화의 분위기에 어려움을 주는 일은 결코 바람직하지 않다”고 강조한 바 있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靑, 김여정 비난 담화에 “유감…북한도 대화의지 보여야”
    • 입력 2021-03-30 16:17:43
    • 수정2021-03-30 16:22:09
    정치
청와대는 김여정 북한 노동당 부부장이 담화를 통해 문재인 대통령의 북한 미사일 발사 관련 발언을 비판한 데 대해 유감을 표시했습니다.

청와대 핵심관계자는 오늘(30일) 기자들과 만난 자리에서 김 부부장의 담화에 대해 “유감”이라며 “북한도 대화 의지를 보여야 한다고 생각한다”고 말했습니다.

앞서 문 대통령은 지난 26일 서해수호의 날 기념식에서 북한의 미사일 발사에 우려를 표시하고, “지금은 남북미 모두 대화를 이어 나가기 위해 노력해야 할 때”라며 “대화의 분위기에 어려움을 주는 일은 결코 바람직하지 않다”고 강조한 바 있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