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 코로나19
[코로나19-중앙방역대책본부] “1차 접종 2주 뒤 백신 효과 AZ 94.1%, 화이자 100%” - 4월 2일 오후 브리핑
입력 2021.04.02 (15:45) 사회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코로나19 백신을 1회 접종한 뒤 2주가 지난 시점에서의 백신 효과가 아스트라제네카의 경우 94.1%, 화이자의 경우 100%로 확인됐습니다.

중앙방역대책본부는 오늘(2일) 오후 충북 오송 질병관리청에서 열린 정례브리핑에서 "1분기 접종 대상자 86만 688명을 대상으로 백신 접종자와 미접종자에게서 코로나19 확진 여부를 확인했다"며 이같이 밝혔습니다.

분석 대상에 포함된 백신 접종자는 지난달 29일까지 1회 접종을 마친 72만 926명입니다. 이 가운데, 아스트라제네카 백신 접종자는 66만 752명, 화이자 백신 접종자는 6만 174명입니다. 백신 미접종자는 1분기 접종대상자 중 당시까지 접종을 받지 않은 13만 9,762명입니다.

분석 결과, 백신 접종이 시작된 지난 2월 26일부터 3월 29일까지 접종자 중 확진자는 60명이었습니다. 접종자 10만 명당 발생률은 8.3명이었습니다.

종류별로, 아스트라제네카 접종 후 확진자는 56명(접종자 10만 명 당 8.5명), 화이자 백신 접종 후 확진자는 4명 (접종자 10만 명 당 6.6명)이었습니다.

백신 접종 후 14일 지난 시점을 고려해 분석했을 때, 아스트라제네카 접종 후 14일이 지나 확진된 사례는 22명(접종자 10만 명 당 3.8명), 화이자 접종자 중 해당 기간 확진자는 없었습니다.

반면, 같은 기간 미접종자 13만 9,762명 중에서 90명이 확진돼 10만명 당 발생률은 64.4명으로 확인됐습니다.

방역당국은 백신 1회 접종 후 14일이 지난 시점에서 확인한 백신 효과가 아스트라제네카의 경우 94.1%, 화이자의 경우 100%로 확인됐다고 밝혔습니다.

다만, 이는 대상자별로 접종 뒤 관찰기간의 차이가 반영되지 않은 결과로, 결과 보정과 분석 대상이 상대적으로 작은 점을 고려할 때 추가 분석이 필요하다고 덧붙였습니다.

자세한 브리핑 내용은 영상으로 확인하시죠.

  • [코로나19-중앙방역대책본부] “1차 접종 2주 뒤 백신 효과 AZ 94.1%, 화이자 100%” - 4월 2일 오후 브리핑
    • 입력 2021-04-02 15:45:01
    사회
코로나19 백신을 1회 접종한 뒤 2주가 지난 시점에서의 백신 효과가 아스트라제네카의 경우 94.1%, 화이자의 경우 100%로 확인됐습니다.

중앙방역대책본부는 오늘(2일) 오후 충북 오송 질병관리청에서 열린 정례브리핑에서 "1분기 접종 대상자 86만 688명을 대상으로 백신 접종자와 미접종자에게서 코로나19 확진 여부를 확인했다"며 이같이 밝혔습니다.

분석 대상에 포함된 백신 접종자는 지난달 29일까지 1회 접종을 마친 72만 926명입니다. 이 가운데, 아스트라제네카 백신 접종자는 66만 752명, 화이자 백신 접종자는 6만 174명입니다. 백신 미접종자는 1분기 접종대상자 중 당시까지 접종을 받지 않은 13만 9,762명입니다.

분석 결과, 백신 접종이 시작된 지난 2월 26일부터 3월 29일까지 접종자 중 확진자는 60명이었습니다. 접종자 10만 명당 발생률은 8.3명이었습니다.

종류별로, 아스트라제네카 접종 후 확진자는 56명(접종자 10만 명 당 8.5명), 화이자 백신 접종 후 확진자는 4명 (접종자 10만 명 당 6.6명)이었습니다.

백신 접종 후 14일 지난 시점을 고려해 분석했을 때, 아스트라제네카 접종 후 14일이 지나 확진된 사례는 22명(접종자 10만 명 당 3.8명), 화이자 접종자 중 해당 기간 확진자는 없었습니다.

반면, 같은 기간 미접종자 13만 9,762명 중에서 90명이 확진돼 10만명 당 발생률은 64.4명으로 확인됐습니다.

방역당국은 백신 1회 접종 후 14일이 지난 시점에서 확인한 백신 효과가 아스트라제네카의 경우 94.1%, 화이자의 경우 100%로 확인됐다고 밝혔습니다.

다만, 이는 대상자별로 접종 뒤 관찰기간의 차이가 반영되지 않은 결과로, 결과 보정과 분석 대상이 상대적으로 작은 점을 고려할 때 추가 분석이 필요하다고 덧붙였습니다.

자세한 브리핑 내용은 영상으로 확인하시죠.


■ 제보하기
▷ 카카오톡 : 'KBS제보' 검색, 채널 추가
▷ 전화 : 02-781-1234, 4444
▷ 이메일 : kbs1234@kbs.co.kr
▷ 유튜브, 네이버, 카카오에서도 KBS뉴스를 구독해주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