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클로징
입력 2021.04.03 (21:40) 수정 2021.04.03 (22:20) 뉴스 9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붉은 동백꽃이 떨어지는 것처럼 제주의 많은 희생자들이 차가운 땅으로 스러져갔습니다.

가슴 아픈 역사를 추모하며 토요일 밤 9시 뉴스 마칩니다.

함께해주신 여러분 고맙습니다.
  • 클로징
    • 입력 2021-04-03 21:40:34
    • 수정2021-04-03 22:20:54
    뉴스 9
붉은 동백꽃이 떨어지는 것처럼 제주의 많은 희생자들이 차가운 땅으로 스러져갔습니다.

가슴 아픈 역사를 추모하며 토요일 밤 9시 뉴스 마칩니다.

함께해주신 여러분 고맙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