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경찰, ‘턱스크’ 지적한 버스기사에게 욕설·폭행한 50대 남성 체포
입력 2021.04.04 (11:48) 수정 2021.04.04 (14:57) 사회
마스크를 제대로 써달라고 요구한 버스 기사에게 욕설과 폭행을 한 50대 남성이 경찰에 체포돼 조사를 받고 있습니다.

서울 노원경찰서는 지난 2일 오후 6시 30분쯤 노원구 하계역 근처를 지나던 시내버스에서 마스크를 제대로 써달라고 요구한 버스 기사 B 씨에게 욕을 하고 주먹으로 운전석 가림막을 부수는 등 난동을 부린 50대 남성 A 씨를 불구속 입건해 조사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당시 A 씨는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에게 현장에서 체포됐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경찰, ‘턱스크’ 지적한 버스기사에게 욕설·폭행한 50대 남성 체포
    • 입력 2021-04-04 11:48:37
    • 수정2021-04-04 14:57:11
    사회
마스크를 제대로 써달라고 요구한 버스 기사에게 욕설과 폭행을 한 50대 남성이 경찰에 체포돼 조사를 받고 있습니다.

서울 노원경찰서는 지난 2일 오후 6시 30분쯤 노원구 하계역 근처를 지나던 시내버스에서 마스크를 제대로 써달라고 요구한 버스 기사 B 씨에게 욕을 하고 주먹으로 운전석 가림막을 부수는 등 난동을 부린 50대 남성 A 씨를 불구속 입건해 조사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당시 A 씨는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에게 현장에서 체포됐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