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코로나19’ 팬데믹
‘코로나19 피해’ 대중음악 공연업계 일자리 2천 명 지원
입력 2021.04.04 (17:12) 수정 2021.04.04 (17:19) 문화
문화체육관광부가 한국콘텐츠진흥원과 함께 코로나19로 공연 취소 등 어려움을 겪는 대중음악 공연 분야 실연자와 종사자 등 2천 명의 일자리를 지원한다고 밝혔습니다.

‘대중음악 공연 분야 인력 지원’ 사업에는 공연 개최를 비롯해 공연 준비, 온라인 영상 제작 등 공연 관련 활동 계획이 있는 사업자와 개인 모두 신청할 수 있습니다.

선정된 사업자에는 종사자를 최대 5명까지 신규 채용할 때 1인당 월 180만 원을 6개월간 지원합니다.

가수와 연주자 등 실연자를 포함한 개인은 6개월간 주당 30시간의 공연 관련 활동을 수행하고 월 180만 원을 받게 됩니다. 최근 3년간 공연, 음반 발매 등 대중음악 관련 활동 실적이 있고 현재 취업 중이 아닌 사람 중 소득요건이 충족될 경우 신청할 수 있습니다.

사업자, 개인 모두 현재 정부의 다른 일자리·일경험 사업에 참여하고 있다면 중복으로 지원받을 수 없습니다.

신청 접수는 15일부터 시작하며, 개인 신청은 5월 3일까지, 사업자 신청은 4월 29일까지입니다. 자세한 내용은 5일부터 한국콘텐츠진흥원 누리집(www.kocca.kr)에서 확인할 수 있습니다.

[사진 출처 : 한국콘텐츠진흥원 제공]

  • ‘코로나19 피해’ 대중음악 공연업계 일자리 2천 명 지원
    • 입력 2021-04-04 17:12:53
    • 수정2021-04-04 17:19:05
    문화
문화체육관광부가 한국콘텐츠진흥원과 함께 코로나19로 공연 취소 등 어려움을 겪는 대중음악 공연 분야 실연자와 종사자 등 2천 명의 일자리를 지원한다고 밝혔습니다.

‘대중음악 공연 분야 인력 지원’ 사업에는 공연 개최를 비롯해 공연 준비, 온라인 영상 제작 등 공연 관련 활동 계획이 있는 사업자와 개인 모두 신청할 수 있습니다.

선정된 사업자에는 종사자를 최대 5명까지 신규 채용할 때 1인당 월 180만 원을 6개월간 지원합니다.

가수와 연주자 등 실연자를 포함한 개인은 6개월간 주당 30시간의 공연 관련 활동을 수행하고 월 180만 원을 받게 됩니다. 최근 3년간 공연, 음반 발매 등 대중음악 관련 활동 실적이 있고 현재 취업 중이 아닌 사람 중 소득요건이 충족될 경우 신청할 수 있습니다.

사업자, 개인 모두 현재 정부의 다른 일자리·일경험 사업에 참여하고 있다면 중복으로 지원받을 수 없습니다.

신청 접수는 15일부터 시작하며, 개인 신청은 5월 3일까지, 사업자 신청은 4월 29일까지입니다. 자세한 내용은 5일부터 한국콘텐츠진흥원 누리집(www.kocca.kr)에서 확인할 수 있습니다.

[사진 출처 : 한국콘텐츠진흥원 제공]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