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4월 4일] 미리보는 KBS뉴스9
입력 2021.04.04 (20:04) 수정 2021.04.04 (20:08) 뉴스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재보선 D-3> 마지막 휴일 ‘유세 총력전’

선거를 사흘 앞두고 여야 후보들은 마지막 휴일 유세에 힘을 쏟아부었습니다. 박영선 후보는 지지층 결집이 시작됐다고 했고, 오세훈 후보는 투표로 바꿀 수 있다며 본투표를 독려했습니다.

신규 확진 543명…감염 확산 속 부활절 행사

부활절을 맞아 방역 수칙이 강조된 가운데 교회와 성당에서 종교 행사가 진행됐고, 야외엔 나들이객이 붐볐습니다. 코로나19 신규 확진자는 닷새 연속 5백 명대를 기록했습니다.

“4차 유행 갈림길”…기본 방역 수칙 위반 시 과태료

내일부터 다중이용시설에서 기본방역수칙을 어기면 최고 300만원의 과태료가 부과됩니다. 정부는 4차 유행 갈림길에 서 있다며 경각심을 가져달라고 호소했습니다.

줄줄 샌 체육대회 보조금 …“개인 차 수리까지”

강원도 양구군이 지원한 각종 체육대회에서 횡령 등으로 보조금이 새 나간 사실이 확인됐습니다. 개인 차를 수리하거나 수백만원 어치 상품권을 구입한 경우도 있었습니다.

토지 거래 심리 ‘꽁꽁’ … 투기 차단 효과는?

정부가 토지 양도세를 최고 70%까지 높이기로 하자 거래 심리가 얼어붙고 있습니다. 장기적으론 투기 차단 효과도 크지 않을 수 있다는 지적이 나오는데, 이유 취재했습니다.
  • [4월 4일] 미리보는 KBS뉴스9
    • 입력 2021-04-04 20:04:30
    • 수정2021-04-04 20:08:36
    뉴스
<재보선 D-3> 마지막 휴일 ‘유세 총력전’

선거를 사흘 앞두고 여야 후보들은 마지막 휴일 유세에 힘을 쏟아부었습니다. 박영선 후보는 지지층 결집이 시작됐다고 했고, 오세훈 후보는 투표로 바꿀 수 있다며 본투표를 독려했습니다.

신규 확진 543명…감염 확산 속 부활절 행사

부활절을 맞아 방역 수칙이 강조된 가운데 교회와 성당에서 종교 행사가 진행됐고, 야외엔 나들이객이 붐볐습니다. 코로나19 신규 확진자는 닷새 연속 5백 명대를 기록했습니다.

“4차 유행 갈림길”…기본 방역 수칙 위반 시 과태료

내일부터 다중이용시설에서 기본방역수칙을 어기면 최고 300만원의 과태료가 부과됩니다. 정부는 4차 유행 갈림길에 서 있다며 경각심을 가져달라고 호소했습니다.

줄줄 샌 체육대회 보조금 …“개인 차 수리까지”

강원도 양구군이 지원한 각종 체육대회에서 횡령 등으로 보조금이 새 나간 사실이 확인됐습니다. 개인 차를 수리하거나 수백만원 어치 상품권을 구입한 경우도 있었습니다.

토지 거래 심리 ‘꽁꽁’ … 투기 차단 효과는?

정부가 토지 양도세를 최고 70%까지 높이기로 하자 거래 심리가 얼어붙고 있습니다. 장기적으론 투기 차단 효과도 크지 않을 수 있다는 지적이 나오는데, 이유 취재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