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2021 재·보궐선거
박영선, 막바지 표심 잡기 총력 “결집 시작됐다”
입력 2021.04.04 (21:01) 수정 2021.04.05 (07:13) 뉴스 9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주말 잘 보내셨습니까.

4.7 보궐선거를 앞둔 마지막 휴일이었던 만큼, 선거운동 열기가 그 어느 때보다 뜨거웠던 하루였습니다.

오늘(4일) 9시 뉴스는 서울시장 후보들의 유세 현장부터 차례로 전해드립니다.

민주당 박영선 후보는 도봉, 노원을 찾아 지지층 결집에 주력했고, 오세훈 후보의 내곡동 땅 의혹을 부각하며 비판 수위를 높였습니다.

먼저 김빛이라 기잡니다.

[리포트]

선거 전 마지막 휴일, 박영선 후보의 행선지는 노원구와 도봉구였습니다.

상대적으로 민주당 지지세가 강한 곳으로 분류되는 지역을 찾아, 원주민이 내몰리지 않는 재건축 재개발을 추진하겠다고 약속했습니다.

[박영선/민주당 서울시장 후보 : "21세기형 새로운 재건축·재개발을 해야 합니다, 여러분! 원주민들이 내몰리지 않는, 함께 잘사는 그러한 곳으로 노원을 만들어야 하지 않겠습니까?"]

최근 정부의 부동산 정책 실패를 사과한 이낙연 상임선대위원장도 지원 사격에 나섰습니다.

[이낙연/민주당 상임선대위원장 : "개발의 광풍이 불고 부동산값이 다시 춤을 추는 그런 과거로 돌아가자는 것이라면 저희들은 사양하겠다는 말씀을 분명히 드립니다."]

부활절을 맞아 교회와 성당을 찾은 박 후보는 SNS에 기도하는 사진과 함께 글을 올렸습니다.

'진심'과 '거짓'.

오 후보를 겨냥하는 듯한 발언이었습니다.

기자 간담회에서도 '거짓말 후보를 뽑아선 안 된다'며 내곡동 땅 의혹과 관련해 비판을 이어갔습니다.

[박영선/민주당 서울시장 후보 : "거짓말을 하고서 서울시장에 당선될 수 있다는 것을 후손들에게 가르칠 수는 없다. 지금 아무런 입장도 밝히지 않고 있다는 것, 그 사실 하나만으로도 이것을 인정하는 것 아닙니까?"]

높은 사전투표율을 놓고선 "민주당 지지층 결집이 시작됐다고 본다"는 해석을 내놨습니다.

박 후보는 숨은 민주당 지지층을 뜻하는 이른바 '샤이 진보'가 분명히 있다며 자신감을 드러냈습니다.

KBS 뉴스 김빛이랍니다.
  • 박영선, 막바지 표심 잡기 총력 “결집 시작됐다”
    • 입력 2021-04-04 21:01:44
    • 수정2021-04-05 07:13:59
    뉴스 9
[앵커]

주말 잘 보내셨습니까.

4.7 보궐선거를 앞둔 마지막 휴일이었던 만큼, 선거운동 열기가 그 어느 때보다 뜨거웠던 하루였습니다.

오늘(4일) 9시 뉴스는 서울시장 후보들의 유세 현장부터 차례로 전해드립니다.

민주당 박영선 후보는 도봉, 노원을 찾아 지지층 결집에 주력했고, 오세훈 후보의 내곡동 땅 의혹을 부각하며 비판 수위를 높였습니다.

먼저 김빛이라 기잡니다.

[리포트]

선거 전 마지막 휴일, 박영선 후보의 행선지는 노원구와 도봉구였습니다.

상대적으로 민주당 지지세가 강한 곳으로 분류되는 지역을 찾아, 원주민이 내몰리지 않는 재건축 재개발을 추진하겠다고 약속했습니다.

[박영선/민주당 서울시장 후보 : "21세기형 새로운 재건축·재개발을 해야 합니다, 여러분! 원주민들이 내몰리지 않는, 함께 잘사는 그러한 곳으로 노원을 만들어야 하지 않겠습니까?"]

최근 정부의 부동산 정책 실패를 사과한 이낙연 상임선대위원장도 지원 사격에 나섰습니다.

[이낙연/민주당 상임선대위원장 : "개발의 광풍이 불고 부동산값이 다시 춤을 추는 그런 과거로 돌아가자는 것이라면 저희들은 사양하겠다는 말씀을 분명히 드립니다."]

부활절을 맞아 교회와 성당을 찾은 박 후보는 SNS에 기도하는 사진과 함께 글을 올렸습니다.

'진심'과 '거짓'.

오 후보를 겨냥하는 듯한 발언이었습니다.

기자 간담회에서도 '거짓말 후보를 뽑아선 안 된다'며 내곡동 땅 의혹과 관련해 비판을 이어갔습니다.

[박영선/민주당 서울시장 후보 : "거짓말을 하고서 서울시장에 당선될 수 있다는 것을 후손들에게 가르칠 수는 없다. 지금 아무런 입장도 밝히지 않고 있다는 것, 그 사실 하나만으로도 이것을 인정하는 것 아닙니까?"]

높은 사전투표율을 놓고선 "민주당 지지층 결집이 시작됐다고 본다"는 해석을 내놨습니다.

박 후보는 숨은 민주당 지지층을 뜻하는 이른바 '샤이 진보'가 분명히 있다며 자신감을 드러냈습니다.

KBS 뉴스 김빛이랍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9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