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 시각 소방청 상황실
입력 2021.04.07 (00:05) 수정 2021.04.07 (00:10) 뉴스라인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소방청 상황실 연결합니다.

문현주 소방장, 만삭 임산부가 구급차에서 출산을 했다고요.

[답변]

네, 새벽 5시 반쯤이었는데요.

부산 사하구 구평동의 한 아파트에서 출산 예정일을 사흘 앞둔 임신부가 위급한 상황이라는 신고가 접수됐습니다.

세 번째 출산을 앞둔, 베트남 여성이었는데요.

구급대원들이 도착했을 땐 태아 다리부터 몸통까지 나와 있는 상태였습니다.

병원으로 이송하던 중 구급차에서 아기를 출산했지만 아기가 울지 않아 위험한 상황이었습니다.

대원들이 신생아의 입과 코에 산소를 공급하는 등 빠르게 응급처치했고, 지금은 산모와 태아 모두 건강하게 회복 중입니다.

[앵커]

지리산에서 추락사고로 등산객이 숨졌다고요.

[답변]

네, 오전 8시 반쯤, 전북 남원시 주천면 지리산 구룡폭포 인근에서 등산객 2명이 50m 아래로 추락했습니다.

정규 탐방로가 아닌 가파른 바위길로 등산을 하다 사고가 난 것으로 보이는데요.

소방헬기로 신속히 병원에 이송했지만 1명은 숨지고 1명은 중상입니다.

지금까지 소방청에서 전해드렸습니다.
  • 이 시각 소방청 상황실
    • 입력 2021-04-07 00:05:20
    • 수정2021-04-07 00:10:32
    뉴스라인
[앵커]

소방청 상황실 연결합니다.

문현주 소방장, 만삭 임산부가 구급차에서 출산을 했다고요.

[답변]

네, 새벽 5시 반쯤이었는데요.

부산 사하구 구평동의 한 아파트에서 출산 예정일을 사흘 앞둔 임신부가 위급한 상황이라는 신고가 접수됐습니다.

세 번째 출산을 앞둔, 베트남 여성이었는데요.

구급대원들이 도착했을 땐 태아 다리부터 몸통까지 나와 있는 상태였습니다.

병원으로 이송하던 중 구급차에서 아기를 출산했지만 아기가 울지 않아 위험한 상황이었습니다.

대원들이 신생아의 입과 코에 산소를 공급하는 등 빠르게 응급처치했고, 지금은 산모와 태아 모두 건강하게 회복 중입니다.

[앵커]

지리산에서 추락사고로 등산객이 숨졌다고요.

[답변]

네, 오전 8시 반쯤, 전북 남원시 주천면 지리산 구룡폭포 인근에서 등산객 2명이 50m 아래로 추락했습니다.

정규 탐방로가 아닌 가파른 바위길로 등산을 하다 사고가 난 것으로 보이는데요.

소방헬기로 신속히 병원에 이송했지만 1명은 숨지고 1명은 중상입니다.

지금까지 소방청에서 전해드렸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