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서울시, 자전거 운전능력 인증제 도입…합격하면 따릉이 이용료 할인
입력 2021.04.07 (06:00) 수정 2021.04.07 (06:02) 사회
자전거 운전능력을 평가하는 인증제가 도입되고, 합격하면 서울시 공공자전거 따릉이 이용요금을 감면받을 수 있게 됩니다.

서울시는 오는 6월 자전거 운전능력을 평가하는 자전거 교통안전교육 인증제를 도입한다고 밝혔습니다.

인증을 받으려면 먼저 자치구에서 이론 1시간, 실습 2시간으로 구성된 자전거 안전교육을 받고, 이후 자전거를 탈 때 알아야할 교통 법규에 관한 필기시험과 곡선과 직선 코스 등을 달리는 실기시험을 통과해야 합니다.

인증제는 만 9세부터 만 13세 미만의 초급과 만 13세 이상의 중급으로 나눠 진행되며, 중급 합격자는 인증증이 발급되고 2년 간 따릉이 요금을 일부 감면받을 수 있습니다.

서울시는 이를 위해 연령대별 맞춤형 표준교재를 개발하고 최근 급증한 개인형 이동장치 이용법 등도 교육 내용에 포함했습니다.

아울러 자전거 점검과 손질법에서부터 타이어 펑크, 체인 고장 등 응급 상황에서 대처방법을 익힐 수 있는 자전거 정비교육도 연 2회 실시하기로 했습니다.

서울시는 이달말 자전거 안전교육 통합 웹사이트를 열어 안전교육과 인증시험 일정을 안내하고 교육 신청을 받을 예정입니다.

배덕환 서울시 자전거정책과장은 "코로나 장기화로 지난해 따릉이 이용률이 전년보다 24% 증가하는 등 자전거가 생활 교통 수단으로 정착했다."면서 "안전한 자전거 이용문화 정착을 위해 인증제를 도입했다."라고 설명했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서울시 제공]
  • 서울시, 자전거 운전능력 인증제 도입…합격하면 따릉이 이용료 할인
    • 입력 2021-04-07 06:00:12
    • 수정2021-04-07 06:02:13
    사회
자전거 운전능력을 평가하는 인증제가 도입되고, 합격하면 서울시 공공자전거 따릉이 이용요금을 감면받을 수 있게 됩니다.

서울시는 오는 6월 자전거 운전능력을 평가하는 자전거 교통안전교육 인증제를 도입한다고 밝혔습니다.

인증을 받으려면 먼저 자치구에서 이론 1시간, 실습 2시간으로 구성된 자전거 안전교육을 받고, 이후 자전거를 탈 때 알아야할 교통 법규에 관한 필기시험과 곡선과 직선 코스 등을 달리는 실기시험을 통과해야 합니다.

인증제는 만 9세부터 만 13세 미만의 초급과 만 13세 이상의 중급으로 나눠 진행되며, 중급 합격자는 인증증이 발급되고 2년 간 따릉이 요금을 일부 감면받을 수 있습니다.

서울시는 이를 위해 연령대별 맞춤형 표준교재를 개발하고 최근 급증한 개인형 이동장치 이용법 등도 교육 내용에 포함했습니다.

아울러 자전거 점검과 손질법에서부터 타이어 펑크, 체인 고장 등 응급 상황에서 대처방법을 익힐 수 있는 자전거 정비교육도 연 2회 실시하기로 했습니다.

서울시는 이달말 자전거 안전교육 통합 웹사이트를 열어 안전교육과 인증시험 일정을 안내하고 교육 신청을 받을 예정입니다.

배덕환 서울시 자전거정책과장은 "코로나 장기화로 지난해 따릉이 이용률이 전년보다 24% 증가하는 등 자전거가 생활 교통 수단으로 정착했다."면서 "안전한 자전거 이용문화 정착을 위해 인증제를 도입했다."라고 설명했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서울시 제공]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