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2021 재·보궐선거
[출구조사] 서울의 선택은? 박영선 37.7%·오세훈 59.0%
입력 2021.04.07 (20:15) 수정 2021.04.07 (20:43) 취재K

서울은 선거 때마다 최대 승부처로 여야의 승패를 가를 '민심의 풍향계'로 주목받는 지역입니다. 오늘(7일) 4·7 보궐선거에서 서울시민들의 선택은 내년에 치러질 대선까지 영향을 줄 수 있어 여야 모두 서울 민심에 촉각을 곤두세웠습니다.

■ ‘건곤일척’ 승부 펼쳐진 서울

KBS, MBC, SBS가 공동으로 발표한 서울시장 출구조사 예측결과 더불어민주당 박영선 후보가 37.7%, 국민의힘 오세훈 후보가 59.0%를 얻을 것으로 예상됐습니다.

연령별로 보면 20대에서 박영선 후보 33.6%, 오세훈 후보 55.6%를 기록했습니다. 30대에서는 박영선 후보 38.7%, 오세훈 후보 56.5%로 조사됐습니다.

40대에서는 박영선 후보 49.3%, 오세훈 후보 48.3%로 두 후보가 팽팽하게 맞섰습니다.

60대에서는 오세훈 후보가 69.7%를 얻어 29.1%를 기록한 박영선 후보에 크게 앞선 것으로 예측됐습니다.

한편 지상파 3사 출구조사는 KBS·MBC·SBS가 한국리서치와 코리아리서치, 입소스에 의뢰해 오늘(7일) 오전 6시부터 오후 7시까지 서울 50개, 부산 30개 투표소에서 서울 10,114명, 부산 5,639명을 대상으로 진행했으며, 표본오차는 95% 신뢰수준에서 ±1.7%p~±2.3%p였습니다.


  • [출구조사] 서울의 선택은? 박영선 37.7%·오세훈 59.0%
    • 입력 2021-04-07 20:15:00
    • 수정2021-04-07 20:43:39
    취재K

서울은 선거 때마다 최대 승부처로 여야의 승패를 가를 '민심의 풍향계'로 주목받는 지역입니다. 오늘(7일) 4·7 보궐선거에서 서울시민들의 선택은 내년에 치러질 대선까지 영향을 줄 수 있어 여야 모두 서울 민심에 촉각을 곤두세웠습니다.

■ ‘건곤일척’ 승부 펼쳐진 서울

KBS, MBC, SBS가 공동으로 발표한 서울시장 출구조사 예측결과 더불어민주당 박영선 후보가 37.7%, 국민의힘 오세훈 후보가 59.0%를 얻을 것으로 예상됐습니다.

연령별로 보면 20대에서 박영선 후보 33.6%, 오세훈 후보 55.6%를 기록했습니다. 30대에서는 박영선 후보 38.7%, 오세훈 후보 56.5%로 조사됐습니다.

40대에서는 박영선 후보 49.3%, 오세훈 후보 48.3%로 두 후보가 팽팽하게 맞섰습니다.

60대에서는 오세훈 후보가 69.7%를 얻어 29.1%를 기록한 박영선 후보에 크게 앞선 것으로 예측됐습니다.

한편 지상파 3사 출구조사는 KBS·MBC·SBS가 한국리서치와 코리아리서치, 입소스에 의뢰해 오늘(7일) 오전 6시부터 오후 7시까지 서울 50개, 부산 30개 투표소에서 서울 10,114명, 부산 5,639명을 대상으로 진행했으며, 표본오차는 95% 신뢰수준에서 ±1.7%p~±2.3%p였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