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제주도, 골프채 등 수수의혹 공무원 수사 의뢰
입력 2021.04.07 (22:09) 수정 2021.04.07 (22:24) 뉴스9(제주)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현직 공무원이 업무 관계자에게 골프채와 식사 접대를 받았다는 의혹에 대해 제주도가 경찰에 수사를 의뢰했습니다.

제주도에 따르면 이 공무원은 2012년 당시 제주시 소속으로 자신의 담당 업무와 관련된 업체 관계자에게 250만 원 상당 골프채와 수 차례 식사 접대를 받은 의혹이 제기됐습니다.

제주도는 의혹을 받고 있는 공무원이 골프채 수수 등의 사실을 부인하는 등 제보자와 진술이 엇갈리고 공무원 징계시효 3년이 지난 사건이어서 수사 의뢰했다고 설명했습니다.
  • 제주도, 골프채 등 수수의혹 공무원 수사 의뢰
    • 입력 2021-04-07 22:09:40
    • 수정2021-04-07 22:24:59
    뉴스9(제주)
현직 공무원이 업무 관계자에게 골프채와 식사 접대를 받았다는 의혹에 대해 제주도가 경찰에 수사를 의뢰했습니다.

제주도에 따르면 이 공무원은 2012년 당시 제주시 소속으로 자신의 담당 업무와 관련된 업체 관계자에게 250만 원 상당 골프채와 수 차례 식사 접대를 받은 의혹이 제기됐습니다.

제주도는 의혹을 받고 있는 공무원이 골프채 수수 등의 사실을 부인하는 등 제보자와 진술이 엇갈리고 공무원 징계시효 3년이 지난 사건이어서 수사 의뢰했다고 설명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9(제주)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