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2021 재·보궐선거
與, 지도부 사퇴 거론…국민의힘 김종인 퇴임
입력 2021.04.08 (12:11) 수정 2021.04.08 (13:00) 뉴스 12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선거 다음날인 오늘 여야 표정은 극명히 갈렸습니다.

민주당은 지도부 거취를 두고 격론을 벌이고 있습니다.

국민의힘에선 선거를 총괄한 김종인 비상대책위원장이 퇴임하고, 차기 당 대표 선출 준비가 시작됐습니다.

국회 연결합니다.

신지혜 기자, 민주당 지도부가 총사퇴한다는 소식 들어왔는데 맞습니까?

[리포트]

일단 민주당 신동근 최고위원이 방금 사퇴를 발표했습니다.

책임을 통감하고, 어떤 질책도 달게 받겠다는 겁니다.

지도부 총사퇴가 유력하게 거론되고 있는데요.

지도부 거취를 결정하는 의원총회가 진행 중이어서 결론은 아직 나지 않았습니다.

민주당 최인호 수석대변인은 결론이 아직 나지 않았다, 총사퇴 결의는 사실이 아니라고 방금전 취재진에 밝혔습니다.

민주당은 오늘 중으로 지도부 거취, 또 당 쇄신 방안을 결정할 방침입니다.

국민의힘 김종인 비상대책위원장은 선거에서 승리하면 퇴임하겠다는 기존 약속에 따라, 오늘 직을 내려놨습니다.

김 위원장은 국민의힘이 이번 선거를 자신들의 승리로 착각해선 안 된다고 쓴소리를 남겼습니다.

서울시장 경선 과정에서 국민의당 안철수 대표를 지지했던 일부 인사들도 겨냥했습니다.

김 위원장은 당분간 아무 일정이 없다면서도, 윤석열 전 검찰총장을 만날 수 있느냐는 질문에는 "자연인으로는 마음대로 활동할 수 있는 것 아니냐"며 해석의 여지를 남겼습니다.

국민의힘은 곧바로 차기 당 대표 선출 국면으로 접어들었습니다.

국민의당과의 합당 논의도 시작될 거로 보이는데, 국민의당 안철수 대표는 야권이 함께 번영을 추구하자면서도 우선 당원 의견을 듣겠다고 답했습니다.

지금까지 국회에서 KBS 뉴스 신지혜입니다.

촬영기자:최상철/영상편집:김용태
  • 與, 지도부 사퇴 거론…국민의힘 김종인 퇴임
    • 입력 2021-04-08 12:11:05
    • 수정2021-04-08 13:00:08
    뉴스 12
[앵커]

선거 다음날인 오늘 여야 표정은 극명히 갈렸습니다.

민주당은 지도부 거취를 두고 격론을 벌이고 있습니다.

국민의힘에선 선거를 총괄한 김종인 비상대책위원장이 퇴임하고, 차기 당 대표 선출 준비가 시작됐습니다.

국회 연결합니다.

신지혜 기자, 민주당 지도부가 총사퇴한다는 소식 들어왔는데 맞습니까?

[리포트]

일단 민주당 신동근 최고위원이 방금 사퇴를 발표했습니다.

책임을 통감하고, 어떤 질책도 달게 받겠다는 겁니다.

지도부 총사퇴가 유력하게 거론되고 있는데요.

지도부 거취를 결정하는 의원총회가 진행 중이어서 결론은 아직 나지 않았습니다.

민주당 최인호 수석대변인은 결론이 아직 나지 않았다, 총사퇴 결의는 사실이 아니라고 방금전 취재진에 밝혔습니다.

민주당은 오늘 중으로 지도부 거취, 또 당 쇄신 방안을 결정할 방침입니다.

국민의힘 김종인 비상대책위원장은 선거에서 승리하면 퇴임하겠다는 기존 약속에 따라, 오늘 직을 내려놨습니다.

김 위원장은 국민의힘이 이번 선거를 자신들의 승리로 착각해선 안 된다고 쓴소리를 남겼습니다.

서울시장 경선 과정에서 국민의당 안철수 대표를 지지했던 일부 인사들도 겨냥했습니다.

김 위원장은 당분간 아무 일정이 없다면서도, 윤석열 전 검찰총장을 만날 수 있느냐는 질문에는 "자연인으로는 마음대로 활동할 수 있는 것 아니냐"며 해석의 여지를 남겼습니다.

국민의힘은 곧바로 차기 당 대표 선출 국면으로 접어들었습니다.

국민의당과의 합당 논의도 시작될 거로 보이는데, 국민의당 안철수 대표는 야권이 함께 번영을 추구하자면서도 우선 당원 의견을 듣겠다고 답했습니다.

지금까지 국회에서 KBS 뉴스 신지혜입니다.

촬영기자:최상철/영상편집:김용태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12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