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광주 전직 공무원, 투기 의혹…시청·구청 압수수색
입력 2021.04.09 (07:48) 수정 2021.04.09 (09:31) 뉴스광장(광주)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광주 한 구청에서 일하다 퇴직한 간부 공무원의 부동산 투기 의혹에 대해 경찰이 광주시청과 구청 2곳을 압수수색했습니다.

경찰은 이 전직 공무원이 내부 정보를 이용해 부동산 투기를 벌였는지 확인하고 있습니다.

양창희 기자입니다.

[리포트]

경찰 수사관들이 광주시청에 들어와 서류를 살펴봅니다.

같은 시각, 광주 광산구청과 서구청에도 경찰이 들이닥쳤습니다.

광주경찰 부동산투기 특별수사대가 광주시청 등 6곳을 압수수색한 건 어제 낮 1시 반쯤입니다.

광주의 한 구청에서 근무하다 퇴직한 전직 간부공무원이 내부 정보를 이용해 부동산 투기를 했다는 의혹을 수사하기 위해섭니다.

광주시는 경찰이 도시계획과와 주택정책과, 종합건설본부 보상과 등 6개 부서의 자료를 요구했다고 밝혔습니다.

특히 경찰은 광주시가 발주한 산업단지 외곽도로 확장공사와 관련해 토지 보상이 이뤄진 과정을 들여다보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광주시 관계자 : "(경찰이) 목록을, 리스트를 좀 한 번 달라, 어느 공사 구간의 보상 관련하고..."]

경찰은 이와 별개로 광주 산정지구를 비롯해 부동산 투기 의혹 10여 건을 내사하거나 수사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구체적 내용은 알리기 어렵지만 공무원이나 LH 관계자 등이 연루돼 있는지를 면밀히 보고 있다는 게 경찰의 입장입니다.

전담팀 출범 한 달 만에 광주 지역 공직자의 부동산 투기 의혹과 관련한 강제수사에 돌입한 경찰의 수사 결과가 주목됩니다.

KBS 뉴스 양창희입니다.

촬영기자:정현덕·조민웅
  • 광주 전직 공무원, 투기 의혹…시청·구청 압수수색
    • 입력 2021-04-09 07:48:13
    • 수정2021-04-09 09:31:41
    뉴스광장(광주)
[앵커]

광주 한 구청에서 일하다 퇴직한 간부 공무원의 부동산 투기 의혹에 대해 경찰이 광주시청과 구청 2곳을 압수수색했습니다.

경찰은 이 전직 공무원이 내부 정보를 이용해 부동산 투기를 벌였는지 확인하고 있습니다.

양창희 기자입니다.

[리포트]

경찰 수사관들이 광주시청에 들어와 서류를 살펴봅니다.

같은 시각, 광주 광산구청과 서구청에도 경찰이 들이닥쳤습니다.

광주경찰 부동산투기 특별수사대가 광주시청 등 6곳을 압수수색한 건 어제 낮 1시 반쯤입니다.

광주의 한 구청에서 근무하다 퇴직한 전직 간부공무원이 내부 정보를 이용해 부동산 투기를 했다는 의혹을 수사하기 위해섭니다.

광주시는 경찰이 도시계획과와 주택정책과, 종합건설본부 보상과 등 6개 부서의 자료를 요구했다고 밝혔습니다.

특히 경찰은 광주시가 발주한 산업단지 외곽도로 확장공사와 관련해 토지 보상이 이뤄진 과정을 들여다보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광주시 관계자 : "(경찰이) 목록을, 리스트를 좀 한 번 달라, 어느 공사 구간의 보상 관련하고..."]

경찰은 이와 별개로 광주 산정지구를 비롯해 부동산 투기 의혹 10여 건을 내사하거나 수사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구체적 내용은 알리기 어렵지만 공무원이나 LH 관계자 등이 연루돼 있는지를 면밀히 보고 있다는 게 경찰의 입장입니다.

전담팀 출범 한 달 만에 광주 지역 공직자의 부동산 투기 의혹과 관련한 강제수사에 돌입한 경찰의 수사 결과가 주목됩니다.

KBS 뉴스 양창희입니다.

촬영기자:정현덕·조민웅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광장(광주)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