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세종의사당 청신호?…여야 역학관계 부담
입력 2021.04.09 (08:30) 수정 2021.04.09 (09:04) 뉴스광장(대전)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서울시의 새 수장에 국민의힘 오세훈 후보가 당선되면서 국회 세종의사당 설치 추진에 어떤 영향을 미칠지 관심입니다.

오 시장이 여러 차례 세종의사당 설치 필요성에 공감하는 입장을 밝힌데다 국민의힘 내부에서도 긍정적인 기류가 감지돼 기대감을 낳고 있습니다.

임홍열 기자의 보도입니다.

[리포트]

오세훈 서울시장은 후보시절 내내 큰 틀에서 세종의사당 설치에 긍적적 입장을 피력했습니다.

지난 2월 KBS 사사건건에 출연해 국가균형발전 차원에서 찬성 입장을 보였고

[오세훈/국민의힘 서울시장 예비후보 당시/지난 2월 : "서울에서 뭔가가 빠져나간다는 것에 대해서 서울시민들이 그렇게 바라지는 않으실 것 같아요. 그러나 전국이 균형있게 발전하려면..."]

당내 경선에서도 국정효율을 언급하며 이전 필요성을 재확인했습니다.

["서울에 국회가 있으니까 너무 많은 공무원들이 고비때마다 서울에 와서 진을 치고 시간을 뺏겨요. 그 효율성도 사실은 국회 이전 바탕에 있는 거거든요."]

이런 가운데 지역의 국민의힘 유력 정치인도 국회법 개정안을 마련중인 것으로 전해지면서 여야 합의에 긍정적 기류가 감지됩니다.

하지만 오세훈 시장은 전문가와 시민 등 공론화를 전제로 한 것이고 야당측 법안도 당지도부와 조율이 필요한 상태여서 여야 역학관계에 따른 입장변화도 여전합니다.

[김수현/세종시 국가균형발전지원센터장 : "서울의 발전 방향에 대해 진취적으로 대안을 제시해주시고, 약속의 정치, 신뢰의 정치, 예측가능한 정치의 모범을 보여주실 것을..."]

민주당이 올 상반기 내 국회법 개정안 처리를 강변했지만, 이 시기를 놓칠 경우 또다시 대선정국에 휘말릴 수 있어 지역 정치권의 초당적 협력이 요구됩니다.

KBS 뉴스 임홍열 입니다.

촬영기자:신유상
  • 세종의사당 청신호?…여야 역학관계 부담
    • 입력 2021-04-09 08:30:34
    • 수정2021-04-09 09:04:56
    뉴스광장(대전)
[앵커]

서울시의 새 수장에 국민의힘 오세훈 후보가 당선되면서 국회 세종의사당 설치 추진에 어떤 영향을 미칠지 관심입니다.

오 시장이 여러 차례 세종의사당 설치 필요성에 공감하는 입장을 밝힌데다 국민의힘 내부에서도 긍정적인 기류가 감지돼 기대감을 낳고 있습니다.

임홍열 기자의 보도입니다.

[리포트]

오세훈 서울시장은 후보시절 내내 큰 틀에서 세종의사당 설치에 긍적적 입장을 피력했습니다.

지난 2월 KBS 사사건건에 출연해 국가균형발전 차원에서 찬성 입장을 보였고

[오세훈/국민의힘 서울시장 예비후보 당시/지난 2월 : "서울에서 뭔가가 빠져나간다는 것에 대해서 서울시민들이 그렇게 바라지는 않으실 것 같아요. 그러나 전국이 균형있게 발전하려면..."]

당내 경선에서도 국정효율을 언급하며 이전 필요성을 재확인했습니다.

["서울에 국회가 있으니까 너무 많은 공무원들이 고비때마다 서울에 와서 진을 치고 시간을 뺏겨요. 그 효율성도 사실은 국회 이전 바탕에 있는 거거든요."]

이런 가운데 지역의 국민의힘 유력 정치인도 국회법 개정안을 마련중인 것으로 전해지면서 여야 합의에 긍정적 기류가 감지됩니다.

하지만 오세훈 시장은 전문가와 시민 등 공론화를 전제로 한 것이고 야당측 법안도 당지도부와 조율이 필요한 상태여서 여야 역학관계에 따른 입장변화도 여전합니다.

[김수현/세종시 국가균형발전지원센터장 : "서울의 발전 방향에 대해 진취적으로 대안을 제시해주시고, 약속의 정치, 신뢰의 정치, 예측가능한 정치의 모범을 보여주실 것을..."]

민주당이 올 상반기 내 국회법 개정안 처리를 강변했지만, 이 시기를 놓칠 경우 또다시 대선정국에 휘말릴 수 있어 지역 정치권의 초당적 협력이 요구됩니다.

KBS 뉴스 임홍열 입니다.

촬영기자:신유상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광장(대전)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