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손흥민 “UCL 복귀하려면 우리 모두 전사가 돼야!”
입력 2021.04.09 (09:40) 연합뉴스
손흥민(29·토트넘 홋스퍼)이 다음 시즌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UCL) 복귀를 위해서는 모두가 전사가 돼야 한다며 선수단의 투지를 강조했다.

손흥민은 8일 오후(이하 한국시간) 구단 홈페이지에 실린 인터뷰에서 "우리는 현재 리그컵(카라바오컵) 결승을 포함한 9경기를 남겨놓고 있다"면서 "우리는 준비가 돼 있어야 하고 전사가 돼야 한다. 그게 남은 시즌을 위해 매우 중요하다"고 말했다.

토트넘은 올 시즌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에서 6위에 자리하고 있다. 4위 안에 들어야 다음 시즌 UEFA 챔피언스리그 출전권을 얻을 수 있다.

정규리그 8경기씩을 남겨놓은 현재 토트넘(승점 49)과 4위 웨스트햄 유나이티드(승점 52)의 승점 차는 3점에 불과하다. 물론 한 경기를 덜 치른 8위 에버턴(승점 47)도 웨스트햄과 5점 차밖에 나지 않을 정도로 순위 싸움이 치열하다.

손흥민은 이런 상황을 두고 "나는 정말 긍정적인 사람이다"라면서 "우리는 4위에 승점 3이 뒤져 있다"고 말했다.

이어 "솔직하게 우리가 뉴캐슬을 이겼더라면 더 좋았을 테지만 그러질 못해 슬프다"고 했다.

토트넘은 지난 4일 뉴캐슬 유나이티드와 벌인 30라운드 원정 경기에서 아쉽게 2-2로 비겼다. 지난달 아스널과 경기에서 햄스트링을 다쳤던 손흥민은 뉴캐슬전 후반 시작하며 교체 투입돼 복귀전을 치렀다.

토트넘은 2019-2020시즌 30라운드까지 치렀을 때 8위에 처져 있었고, 4위 첼시에는 승점 9점이 뒤졌다.

올 시즌 프리미어리그 13골을 포함한 공식전 18골을 기록 중인 손흥민도 "지난 시즌보다는 조금 나은 위치에 있다"며 희망을 품고 현 상황을 바라본다.

손흥민은 "다음 시즌 챔피언스리그에서 뛰는 것은 우리 모두 원하는 일이다. 그것은 우리의 목표이고, 구단의 목표일 뿐만 아니라 팬들의 목표다"라고 다시 한번 힘줘 말한 뒤 "우리는 챔피언스리그 진출을 위해 집중하고 있고, 이를 이루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다짐했다.

토트넘은 12일 오전 0시 30분에 최근 리그 10경기 무패(5승 5무)를 기록 중인 2위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와 대결한다.

[사진 출처 : EPA=연합뉴스]
  • 손흥민 “UCL 복귀하려면 우리 모두 전사가 돼야!”
    • 입력 2021-04-09 09:40:20
    연합뉴스
손흥민(29·토트넘 홋스퍼)이 다음 시즌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UCL) 복귀를 위해서는 모두가 전사가 돼야 한다며 선수단의 투지를 강조했다.

손흥민은 8일 오후(이하 한국시간) 구단 홈페이지에 실린 인터뷰에서 "우리는 현재 리그컵(카라바오컵) 결승을 포함한 9경기를 남겨놓고 있다"면서 "우리는 준비가 돼 있어야 하고 전사가 돼야 한다. 그게 남은 시즌을 위해 매우 중요하다"고 말했다.

토트넘은 올 시즌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에서 6위에 자리하고 있다. 4위 안에 들어야 다음 시즌 UEFA 챔피언스리그 출전권을 얻을 수 있다.

정규리그 8경기씩을 남겨놓은 현재 토트넘(승점 49)과 4위 웨스트햄 유나이티드(승점 52)의 승점 차는 3점에 불과하다. 물론 한 경기를 덜 치른 8위 에버턴(승점 47)도 웨스트햄과 5점 차밖에 나지 않을 정도로 순위 싸움이 치열하다.

손흥민은 이런 상황을 두고 "나는 정말 긍정적인 사람이다"라면서 "우리는 4위에 승점 3이 뒤져 있다"고 말했다.

이어 "솔직하게 우리가 뉴캐슬을 이겼더라면 더 좋았을 테지만 그러질 못해 슬프다"고 했다.

토트넘은 지난 4일 뉴캐슬 유나이티드와 벌인 30라운드 원정 경기에서 아쉽게 2-2로 비겼다. 지난달 아스널과 경기에서 햄스트링을 다쳤던 손흥민은 뉴캐슬전 후반 시작하며 교체 투입돼 복귀전을 치렀다.

토트넘은 2019-2020시즌 30라운드까지 치렀을 때 8위에 처져 있었고, 4위 첼시에는 승점 9점이 뒤졌다.

올 시즌 프리미어리그 13골을 포함한 공식전 18골을 기록 중인 손흥민도 "지난 시즌보다는 조금 나은 위치에 있다"며 희망을 품고 현 상황을 바라본다.

손흥민은 "다음 시즌 챔피언스리그에서 뛰는 것은 우리 모두 원하는 일이다. 그것은 우리의 목표이고, 구단의 목표일 뿐만 아니라 팬들의 목표다"라고 다시 한번 힘줘 말한 뒤 "우리는 챔피언스리그 진출을 위해 집중하고 있고, 이를 이루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다짐했다.

토트넘은 12일 오전 0시 30분에 최근 리그 10경기 무패(5승 5무)를 기록 중인 2위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와 대결한다.

[사진 출처 : EPA=연합뉴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