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야당, “연구원장 의혹, 최문순 도지사가 사과해야”
입력 2021.04.09 (10:03) 수정 2021.04.09 (10:32) 930뉴스(강릉)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박영일 강원연구원장이 제자 채용 의혹으로 사퇴한 것과 관련해, 정의당과 국민의힘 강원도당은 논평을 내고 ‘인사참사“,’인사검증시스템‘의 실패라며 최문순 지사의 책임론을 제기했습니다.

한편, 강원연구원은 박 전 원장의 사표가 수리됨에 따라 김석중 연구본부장 대행 체제에 들어갔습니다.
  • 야당, “연구원장 의혹, 최문순 도지사가 사과해야”
    • 입력 2021-04-09 10:03:44
    • 수정2021-04-09 10:32:50
    930뉴스(강릉)
박영일 강원연구원장이 제자 채용 의혹으로 사퇴한 것과 관련해, 정의당과 국민의힘 강원도당은 논평을 내고 ‘인사참사“,’인사검증시스템‘의 실패라며 최문순 지사의 책임론을 제기했습니다.

한편, 강원연구원은 박 전 원장의 사표가 수리됨에 따라 김석중 연구본부장 대행 체제에 들어갔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930뉴스(강릉)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