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혈액 수급 불안정…대학·군부대 단체 헌혈
입력 2021.04.10 (21:43) 수정 2021.04.10 (21:50) 뉴스9(대구)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코로나19 확산으로 혈액 수급이 불안정한 가운데 최근 지역 대학과 군부대를 중심으로 단체 헌혈이 늘면서 도움이 되고 있습니다.

대한적십자사 대구경북혈액원은 이달 들어 대구가톨릭대 교내 봉사단 백여 명과 육군 50사단 120여 명 등이 단체 헌혈을 했다고 밝혔습니다.
  • 혈액 수급 불안정…대학·군부대 단체 헌혈
    • 입력 2021-04-10 21:43:13
    • 수정2021-04-10 21:50:06
    뉴스9(대구)
코로나19 확산으로 혈액 수급이 불안정한 가운데 최근 지역 대학과 군부대를 중심으로 단체 헌혈이 늘면서 도움이 되고 있습니다.

대한적십자사 대구경북혈액원은 이달 들어 대구가톨릭대 교내 봉사단 백여 명과 육군 50사단 120여 명 등이 단체 헌혈을 했다고 밝혔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9(대구)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