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전북, 코로나19 여파…취약계층 대상 공공일자리 확대
입력 2021.04.12 (07:38) 수정 2021.04.12 (12:20) 뉴스광장(전주)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전라북도가 코로나19 장기화로 경제적 지원이 필요한 실직자 등 취업 취약계층을 대상으로 공공일자리를 확대합니다.

희망근로 지원사업은 백신 접종 지원과 생활 방역, 환경정비 등 55개 사업이며, 모두 2천8백여 명을 채용합니다.

사업은 이달부터 최대 6개월 동안 고용이 유지되는 일자리로, 저소득층과 장애인 등 취업 취약계층과 코로나19로 인한 경제적 지원이 필요한 실직자와 휴·폐업자 등도 참여할 수 있습니다.
  • 전북, 코로나19 여파…취약계층 대상 공공일자리 확대
    • 입력 2021-04-12 07:38:11
    • 수정2021-04-12 12:20:46
    뉴스광장(전주)
전라북도가 코로나19 장기화로 경제적 지원이 필요한 실직자 등 취업 취약계층을 대상으로 공공일자리를 확대합니다.

희망근로 지원사업은 백신 접종 지원과 생활 방역, 환경정비 등 55개 사업이며, 모두 2천8백여 명을 채용합니다.

사업은 이달부터 최대 6개월 동안 고용이 유지되는 일자리로, 저소득층과 장애인 등 취업 취약계층과 코로나19로 인한 경제적 지원이 필요한 실직자와 휴·폐업자 등도 참여할 수 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광장(전주)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