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충남도, 봄철 식품제조업소·수산물 원산지 표시 점검
입력 2021.04.12 (10:32) 수정 2021.04.12 (11:13) 930뉴스(대전)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충청남도는 봄철 행락객이 증가함에 따라 식중독과 식품사고 예방을 위해 오는 23일까지, 충남지역 2,000여 개 식품제조업소와 수산물 판매업소를 대상으로 식품위생법 준수 여부와 원산지 표시 등을 집중 점검할 계획입니다.

이번 점검에는 충청남도와 각 시군 특사경으로 구성된 40여 명의 합동단속반이 투입되며 코로나19 방역 수칙 준수 여부에 대한 점검도 함께 이뤄집니다.
  • 충남도, 봄철 식품제조업소·수산물 원산지 표시 점검
    • 입력 2021-04-12 10:32:34
    • 수정2021-04-12 11:13:42
    930뉴스(대전)
충청남도는 봄철 행락객이 증가함에 따라 식중독과 식품사고 예방을 위해 오는 23일까지, 충남지역 2,000여 개 식품제조업소와 수산물 판매업소를 대상으로 식품위생법 준수 여부와 원산지 표시 등을 집중 점검할 계획입니다.

이번 점검에는 충청남도와 각 시군 특사경으로 구성된 40여 명의 합동단속반이 투입되며 코로나19 방역 수칙 준수 여부에 대한 점검도 함께 이뤄집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930뉴스(대전)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