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밤사이 9명 추가 확진…충북 누적 2,350명
입력 2021.04.12 (10:43) 수정 2021.04.12 (11:02) 930뉴스(청주)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밤사이 음성에서 일가족 4명 등 코로나19 확진자 9명이 더 나온 가운데 방역 당국이 추가 확진자를 파악하고 있습니다.

증평의 한 교회에서 시작된 연쇄 감염 여파로 청주에 거주하는 50대 방과 후 강사와 유흥업소 관련 확진자와 접촉한 20대가 확진됐습니다.

청주에서는 또 기존 확진자의 접촉자나 감염 경로가 확인되지 않은 확진자, 해외입국자 등 모두 12명이 '양성' 판정을 받았습니다.

진천에서는 기존 확진자의 접촉자 등 2명이 증평에선 해외 입국자 2명, 충주와 제천에서도 확진자 1명씩 추가돼 충북의 누적 확진자는 2,350명으로 집계됐습니다.

한편, 충청북도는 오늘부터 다음 달 2일까지 준 2단계 수준의 사회적 거리두기를 시행합니다.

또, 혈전 생성 논란으로 중단됐던 60세 미만에 대한 아스트라제네카 백신 접종도 오늘부터 재개됩니다.
  • 밤사이 9명 추가 확진…충북 누적 2,350명
    • 입력 2021-04-12 10:43:01
    • 수정2021-04-12 11:02:14
    930뉴스(청주)
밤사이 음성에서 일가족 4명 등 코로나19 확진자 9명이 더 나온 가운데 방역 당국이 추가 확진자를 파악하고 있습니다.

증평의 한 교회에서 시작된 연쇄 감염 여파로 청주에 거주하는 50대 방과 후 강사와 유흥업소 관련 확진자와 접촉한 20대가 확진됐습니다.

청주에서는 또 기존 확진자의 접촉자나 감염 경로가 확인되지 않은 확진자, 해외입국자 등 모두 12명이 '양성' 판정을 받았습니다.

진천에서는 기존 확진자의 접촉자 등 2명이 증평에선 해외 입국자 2명, 충주와 제천에서도 확진자 1명씩 추가돼 충북의 누적 확진자는 2,350명으로 집계됐습니다.

한편, 충청북도는 오늘부터 다음 달 2일까지 준 2단계 수준의 사회적 거리두기를 시행합니다.

또, 혈전 생성 논란으로 중단됐던 60세 미만에 대한 아스트라제네카 백신 접종도 오늘부터 재개됩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930뉴스(청주)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