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코로나19’ 팬데믹
국내 5개 기업 코로나19 백신 임상 진입…“올해 하반기 3상 착수 목표”
입력 2021.04.12 (17:24) 수정 2021.04.12 (17:29) 사회
국내 기업 5곳이 코로나19 백신 개발을 위한 임상시험 단계에 진입한 것으로 확인됐습니다.

보건복지부는 오늘(12일) 오후 대통령 주재 코로나19 대응 특별방역점검회의 이후 브리핑을 통해 국산 백신 개발상황을 설명했습니다.

국내 5곳 업체는 SK바이오사이언스, 유바이오로직스, 셀리드, 제넥신, 진원생명과학입니다. 이들 업체는 임상 단계에 진입했으며, 올해 하반기부터 임상 3상 착수를 목표로 진행 중이라고 정부는 밝혔습니다.

정부는 국산 백신 개발에 차질이 없도록, 예산 약 687억 원을 투입해 임상시험 비용을 지원한다는 방침입니다. 이는 지난해 490억 원보다 197억 원 많습니다. 아울러, 필요할 경우 추가적인 지원 방안도 검토하기로 했습니다.

정부는 임상 참여자 모집의 어려움을 해결하기 위해 ‘국가감염병임상시험재단’을 통해 임상시험 참여자도 모집합니다.

또, 앞으로 발생 가능한 신종 감염병에 대응하기 위해 빠른 백신 개발이 가능하도록 ‘mRNA’ 백신 개발의 기술확보도 추진하기로 했습니다.

  • 국내 5개 기업 코로나19 백신 임상 진입…“올해 하반기 3상 착수 목표”
    • 입력 2021-04-12 17:24:30
    • 수정2021-04-12 17:29:07
    사회
국내 기업 5곳이 코로나19 백신 개발을 위한 임상시험 단계에 진입한 것으로 확인됐습니다.

보건복지부는 오늘(12일) 오후 대통령 주재 코로나19 대응 특별방역점검회의 이후 브리핑을 통해 국산 백신 개발상황을 설명했습니다.

국내 5곳 업체는 SK바이오사이언스, 유바이오로직스, 셀리드, 제넥신, 진원생명과학입니다. 이들 업체는 임상 단계에 진입했으며, 올해 하반기부터 임상 3상 착수를 목표로 진행 중이라고 정부는 밝혔습니다.

정부는 국산 백신 개발에 차질이 없도록, 예산 약 687억 원을 투입해 임상시험 비용을 지원한다는 방침입니다. 이는 지난해 490억 원보다 197억 원 많습니다. 아울러, 필요할 경우 추가적인 지원 방안도 검토하기로 했습니다.

정부는 임상 참여자 모집의 어려움을 해결하기 위해 ‘국가감염병임상시험재단’을 통해 임상시험 참여자도 모집합니다.

또, 앞으로 발생 가능한 신종 감염병에 대응하기 위해 빠른 백신 개발이 가능하도록 ‘mRNA’ 백신 개발의 기술확보도 추진하기로 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