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민주노총 등 사회단체 “학교 정규수업에 노동교육 포함” 촉구
입력 2021.04.12 (17:50) 수정 2021.04.12 (17:53) 경제
민주노총 을 포함한 시민사회단체들이 노동자의 권익과 노동조합의 역할 등에 관한 교육을 학교 정규 수업에 포함할 것을 촉구했습니다.

민주노총 등 162개 단체는 오늘(12일) 서울 중구 정동 민주노총에서 ‘학교부터 노동교육 운동본부’ 발족 기자회견을 열어 “이제는 학교에서 정규 수업과 정규 교과서에서 노동 교육을 제대로 할 수 있도록 제도를 갖추는 길로 나아가야 한다”고 밝혔습니다.

내년에 개정되는 국가교육과정에 노동 교육을 포함해야 한다는 게 이들의 주장입니다. 서울시교육청도 지난 1월 국가교육과정에 노동 교육을 반영할 방안을 제안한 바 있습니다.

시민사회단체들은 “초중등 학생들에게 헌법에 명시된 노동삼권을 실현하는 유일한 조직이 노동조합임을 제대로 알려줄 때”라며 “그래야 이들이 노동자가 됐을 때 노조에 대한 부정적 인식도 사라지고 노조에 쉽게 가입할 수 있을 것”이라고 강조했습니다.

이들은 “노조 조직률이 높아지는 길이 사회 분배 정의도 실현할 수 있고 우리 사회 부정부패나 비리도 줄어드는 길”이라며 “문재인 정부는 노동 교육을 교과과정에 연계해 의무화하겠다는 공약을 반드시 지켜야 한다”고 덧붙였습니다.

[사진 출처 : 민주노총 홈페이지]
  • 민주노총 등 사회단체 “학교 정규수업에 노동교육 포함” 촉구
    • 입력 2021-04-12 17:50:11
    • 수정2021-04-12 17:53:56
    경제
민주노총 을 포함한 시민사회단체들이 노동자의 권익과 노동조합의 역할 등에 관한 교육을 학교 정규 수업에 포함할 것을 촉구했습니다.

민주노총 등 162개 단체는 오늘(12일) 서울 중구 정동 민주노총에서 ‘학교부터 노동교육 운동본부’ 발족 기자회견을 열어 “이제는 학교에서 정규 수업과 정규 교과서에서 노동 교육을 제대로 할 수 있도록 제도를 갖추는 길로 나아가야 한다”고 밝혔습니다.

내년에 개정되는 국가교육과정에 노동 교육을 포함해야 한다는 게 이들의 주장입니다. 서울시교육청도 지난 1월 국가교육과정에 노동 교육을 반영할 방안을 제안한 바 있습니다.

시민사회단체들은 “초중등 학생들에게 헌법에 명시된 노동삼권을 실현하는 유일한 조직이 노동조합임을 제대로 알려줄 때”라며 “그래야 이들이 노동자가 됐을 때 노조에 대한 부정적 인식도 사라지고 노조에 쉽게 가입할 수 있을 것”이라고 강조했습니다.

이들은 “노조 조직률이 높아지는 길이 사회 분배 정의도 실현할 수 있고 우리 사회 부정부패나 비리도 줄어드는 길”이라며 “문재인 정부는 노동 교육을 교과과정에 연계해 의무화하겠다는 공약을 반드시 지켜야 한다”고 덧붙였습니다.

[사진 출처 : 민주노총 홈페이지]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