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여기는 안동] 영양 어수리 산나물 본격 출하
입력 2021.04.12 (19:35) 수정 2021.04.12 (20:03) 뉴스7(대구)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경북 2천 7백여 농가 재난지원금 지급

정부 4차 재난지원금 지급 방침에 따라 경상북도가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농가에 100만 원의 바우처를 지급합니다.

지급 대상은 학교급식 납품 농가와 화훼, 농촌체험 휴양마을 등 5개 분야 2천 7백여 농가입니다.

신청은 이달 말까지 읍면동 사무소나 온라인으로 하면 되고, 선정된 농가는 다음 달 14일부터 농축협과 농협은행에서 선불카드 백만원을 지급받게 됩니다.

“경북도 땅투기 조사, 늑장·보여주기식”

경상북도의 땅투기 의혹조사가 늑장 조사에 보여주기식 조사라는 비판이 제기됐습니다.

우리복지시민연합은 경북도의 땅투기 조사 대상자가 천 명 안팎으로 경북 개발공사 직원과 직계가족을 제외하면 도청과 시군 공무원은 몇 백명 수준에 불과해 전수조사에 나선 다른 광역단체보다 턱없이 부족하다고 지적했습니다.

이대로라면 땅투기 의혹조사가 흐지부지될 가능성이 크다며 조사대상을 대폭 확대해야 한다고 강조했습니다.
  • [여기는 안동] 영양 어수리 산나물 본격 출하
    • 입력 2021-04-12 19:35:18
    • 수정2021-04-12 20:03:55
    뉴스7(대구)
경북 2천 7백여 농가 재난지원금 지급

정부 4차 재난지원금 지급 방침에 따라 경상북도가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농가에 100만 원의 바우처를 지급합니다.

지급 대상은 학교급식 납품 농가와 화훼, 농촌체험 휴양마을 등 5개 분야 2천 7백여 농가입니다.

신청은 이달 말까지 읍면동 사무소나 온라인으로 하면 되고, 선정된 농가는 다음 달 14일부터 농축협과 농협은행에서 선불카드 백만원을 지급받게 됩니다.

“경북도 땅투기 조사, 늑장·보여주기식”

경상북도의 땅투기 의혹조사가 늑장 조사에 보여주기식 조사라는 비판이 제기됐습니다.

우리복지시민연합은 경북도의 땅투기 조사 대상자가 천 명 안팎으로 경북 개발공사 직원과 직계가족을 제외하면 도청과 시군 공무원은 몇 백명 수준에 불과해 전수조사에 나선 다른 광역단체보다 턱없이 부족하다고 지적했습니다.

이대로라면 땅투기 의혹조사가 흐지부지될 가능성이 크다며 조사대상을 대폭 확대해야 한다고 강조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7(대구)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