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충남경찰, 중국 거점 18억 전화금융사기 일당 검거
입력 2021.04.12 (21:53) 수정 2021.04.12 (22:05) 뉴스9(대전)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중국에 콜센터 사무실을 운영하면서 전화 금융사기로 18억 원 가량을 가로챈 혐의로 일당 7명이 경찰에 구속됐습니다.

이들은 무작위로 전화를 걸어 '저금리 대출'을 해주겠다고 속여 피해자의 휴대전화에 악성 앱을 설치한 뒤 68명으로부터 18억 원 가량을 가로챈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충남경찰청은 이들 조직원 20명 가운데 7명을 구속하고 해외에 체류 중인 8명에 대해 인터폴에 적색수배를 요청했습니다.
  • 충남경찰, 중국 거점 18억 전화금융사기 일당 검거
    • 입력 2021-04-12 21:53:23
    • 수정2021-04-12 22:05:21
    뉴스9(대전)
중국에 콜센터 사무실을 운영하면서 전화 금융사기로 18억 원 가량을 가로챈 혐의로 일당 7명이 경찰에 구속됐습니다.

이들은 무작위로 전화를 걸어 '저금리 대출'을 해주겠다고 속여 피해자의 휴대전화에 악성 앱을 설치한 뒤 68명으로부터 18억 원 가량을 가로챈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충남경찰청은 이들 조직원 20명 가운데 7명을 구속하고 해외에 체류 중인 8명에 대해 인터폴에 적색수배를 요청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9(대전)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