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클로징
입력 2021.04.12 (22:03) 수정 2021.04.12 (22:06) 뉴스 9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상자에 작은 구멍 두 개만 있어도 짐을 들어 올리기 한결 편해집니다.

노동자들을 배려하는 '착한 손잡이'입니다.

처음엔 비용 문제로 다들 안된다고 했지만.

누군가 먼저 시작한 뒤로 점점 더 번져서.

이젠 홈쇼핑 택배 상자에도 이 작은 구멍이 생겼습니다.

노동자를 숨 쉬게 하는 이런 마음들이 더 많은 곳으로 확산되면 좋겠습니다.

KBS 9시뉴스 마칩니다.

고맙습니다.
  • 클로징
    • 입력 2021-04-12 22:03:14
    • 수정2021-04-12 22:06:27
    뉴스 9
상자에 작은 구멍 두 개만 있어도 짐을 들어 올리기 한결 편해집니다.

노동자들을 배려하는 '착한 손잡이'입니다.

처음엔 비용 문제로 다들 안된다고 했지만.

누군가 먼저 시작한 뒤로 점점 더 번져서.

이젠 홈쇼핑 택배 상자에도 이 작은 구멍이 생겼습니다.

노동자를 숨 쉬게 하는 이런 마음들이 더 많은 곳으로 확산되면 좋겠습니다.

KBS 9시뉴스 마칩니다.

고맙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