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강릉서 멸종위기 ‘여우’ 포획…소백산 방사 개체
입력 2021.04.12 (23:49) 수정 2021.04.13 (00:02) 뉴스9(강릉)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이달 초 강릉에서 멸종위기 야생생물 1급인 여우가 포획된 것으로 뒤늦게 알려졌습니다.

이 여우는 지난 4일 강릉에서 처음 목격됐으며, 이틀 뒤인 6일 강동면 해안사구에서 국립공원연구원이 설치한 포획틀에 잡혔습니다.

환경부와 국립공원공단은 여우의 어깨에서 발견된 인식칩을 확인한 결과 지난해 12월 경상북도 영주시 소백산에 방사한 2년생 암컷 개체라고 밝혔습니다.
  • 강릉서 멸종위기 ‘여우’ 포획…소백산 방사 개체
    • 입력 2021-04-12 23:49:32
    • 수정2021-04-13 00:02:23
    뉴스9(강릉)
이달 초 강릉에서 멸종위기 야생생물 1급인 여우가 포획된 것으로 뒤늦게 알려졌습니다.

이 여우는 지난 4일 강릉에서 처음 목격됐으며, 이틀 뒤인 6일 강동면 해안사구에서 국립공원연구원이 설치한 포획틀에 잡혔습니다.

환경부와 국립공원공단은 여우의 어깨에서 발견된 인식칩을 확인한 결과 지난해 12월 경상북도 영주시 소백산에 방사한 2년생 암컷 개체라고 밝혔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9(강릉)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