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대전교육청, 노후 학교 48곳 ‘미래학교’로 조성
입력 2021.04.14 (10:35) 수정 2021.04.14 (11:08) 930뉴스(대전)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대전시교육청이 지은 지 40년 넘은 노후 학교 48곳을 ‘그린스마트 미래학교’로 전환합니다.

시교육청은 이를 위해 5년 동안 5천 359억 원을 투입해 개인 맞춤별 학습이 가능한 ICT 기반의 스마트 학습 환경을 조성하고, 지역 주민들도 함께 이용할 있는 예술복합공간 등도 만들 예정입니다.
  • 대전교육청, 노후 학교 48곳 ‘미래학교’로 조성
    • 입력 2021-04-14 10:35:02
    • 수정2021-04-14 11:08:52
    930뉴스(대전)
대전시교육청이 지은 지 40년 넘은 노후 학교 48곳을 ‘그린스마트 미래학교’로 전환합니다.

시교육청은 이를 위해 5년 동안 5천 359억 원을 투입해 개인 맞춤별 학습이 가능한 ICT 기반의 스마트 학습 환경을 조성하고, 지역 주민들도 함께 이용할 있는 예술복합공간 등도 만들 예정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930뉴스(대전)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