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경찰, ‘당직자 폭행 혐의’ 송언석 의원 고발인 조사
입력 2021.04.14 (14:38) 수정 2021.04.14 (14:50) 사회
경찰이 4·7 재·보궐선거 개표 상황실에서 당직자를 폭행한 혐의 등으로 고발당한 국민의힘 송언석 의원 사건과 관련해 고발인 조사를 진행하고 있습니다.

서울경찰청 강력범죄수사대는 송 의원을 폭행 및 허위사실 적시 명예훼손 혐의로 고발한 한 시민단체의 대표를 오늘(14일) 오후 불러 조사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경찰 관계자는 “시민단체 대표를 상대로 송 의원을 고발 경위 등을 조사하고 있다”라며 “폭행을 당한 것으로 알려진 당직자의 처벌 의사를 확인하는 등 피해자 조사도 조만간 진행할 예정”이라고 밝혔습니다.

한 시민단체는 지난 9일 “송 의원이 개표 상황실에 자신의 좌석이 마련돼 있지 않다는 이유로 당 사무처 직원의 정강이를 발로 찼다”라며 “폭행한 일이 알려지자 언론사와 전화 통화에서 ‘사실무근’이라며 허위 사실을 말했다”라고 경찰에 고발했습니다.

송 의원은 애초 폭행은 없었다고 해명했지만, 논란이 커지자 폭행 사실을 인정하고 공식으로 사과했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경찰, ‘당직자 폭행 혐의’ 송언석 의원 고발인 조사
    • 입력 2021-04-14 14:38:18
    • 수정2021-04-14 14:50:40
    사회
경찰이 4·7 재·보궐선거 개표 상황실에서 당직자를 폭행한 혐의 등으로 고발당한 국민의힘 송언석 의원 사건과 관련해 고발인 조사를 진행하고 있습니다.

서울경찰청 강력범죄수사대는 송 의원을 폭행 및 허위사실 적시 명예훼손 혐의로 고발한 한 시민단체의 대표를 오늘(14일) 오후 불러 조사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경찰 관계자는 “시민단체 대표를 상대로 송 의원을 고발 경위 등을 조사하고 있다”라며 “폭행을 당한 것으로 알려진 당직자의 처벌 의사를 확인하는 등 피해자 조사도 조만간 진행할 예정”이라고 밝혔습니다.

한 시민단체는 지난 9일 “송 의원이 개표 상황실에 자신의 좌석이 마련돼 있지 않다는 이유로 당 사무처 직원의 정강이를 발로 찼다”라며 “폭행한 일이 알려지자 언론사와 전화 통화에서 ‘사실무근’이라며 허위 사실을 말했다”라고 경찰에 고발했습니다.

송 의원은 애초 폭행은 없었다고 해명했지만, 논란이 커지자 폭행 사실을 인정하고 공식으로 사과했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제보하기
▷ 카카오톡 : 'KBS제보' 검색
▷ 전화 : 02-781-1234
▷ 이메일 : kbs1234@kbs.co.kr
▷ 뉴스홈페이지 : https://goo.gl/4bWbkG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