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사사건건] 4차 유행 ‘양치기 소년’의 심정…“정말 늑대가 나타났다”
입력 2021.04.14 (17:37) 사회

방역당국과 전문가들의 4차 유행 경고는 틀리지 않았습니다. 14일 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731명에 달해, 97일 만의 최다 수치를 기록했습니다.

정재훈 가천대 예방의학과 교수는 13일 KBS1 <사사건건>에 출연해 "당장 사회적 거리두기 단계를 높이고, 완화됐던 조치들을 복구해야 한다"고 강조했습니다. "지금이 유행이 굉장히 급격히 진행하고 있는 골든타임"이라면서 "골든타임에서는 아무래도 방역 쪽에 무게추를 조금 더 기울이는 게 중요하다"고 힘주어 말했습니다.(https://youtu.be/X6GHiFbroZg)

영상편집: 이동주
  • [사사건건] 4차 유행 ‘양치기 소년’의 심정…“정말 늑대가 나타났다”
    • 입력 2021-04-14 17:37:32
    사회

방역당국과 전문가들의 4차 유행 경고는 틀리지 않았습니다. 14일 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731명에 달해, 97일 만의 최다 수치를 기록했습니다.

정재훈 가천대 예방의학과 교수는 13일 KBS1 <사사건건>에 출연해 "당장 사회적 거리두기 단계를 높이고, 완화됐던 조치들을 복구해야 한다"고 강조했습니다. "지금이 유행이 굉장히 급격히 진행하고 있는 골든타임"이라면서 "골든타임에서는 아무래도 방역 쪽에 무게추를 조금 더 기울이는 게 중요하다"고 힘주어 말했습니다.(https://youtu.be/X6GHiFbroZg)

영상편집: 이동주

■ 제보하기
▷ 카카오톡 : 'KBS제보' 검색
▷ 전화 : 02-781-1234
▷ 이메일 : kbs1234@kbs.co.kr
▷ 뉴스홈페이지 : https://goo.gl/4bWbkG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