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 일본 원전 오염수 방류
정부 “일본 오염수 방류 문제없다고 인정한 적 없어…모든 조치 취할 것”
입력 2021.04.14 (22:32) 수정 2021.04.14 (22:52) 정치
우리 정부가 지난해 일본의 후쿠시마 오염수 방류와 관련해 ‘과학적으로 문제가 없다’고 결론냈다는 내용을 담은 일부 언론 기사에 대해 정부가 사실이 아니라고 반박했습니다.

총리실은 오늘(14일) 보도해명자료를 내고, “정부는 일본의 오염수 해양방출 결정을 단호하게 반대하며, 국민안전에 위해를 끼치는 어떠한 조치도 용납할 수 없다”고 밝혔습니다.

해당 기사는 “(지난해) 원자력안전위원회가 일곱 차례의 전문가 간담회를 진행한 결과 오염수를 정화하는 일본의 다핵종처리설비 성능에 문제가 없다고 판단했다”고 언급하고, “우리 정부가 일본이 방출할 오염수가 국민에 미칠 영향이 유의미하지 않다고 평가했다”고 전했습니다.

이에 대해 정부는 “관련 일부 전문가의 의견이 정부의 입장이 될 수는 없다”고 반박했습니다.

총리실 관계자는 KBS와의 전화 통화를 통해 “당시 해당 보고서를 작성하면서 국내 전문가들의 의견을 종합했고, 당시 전문가들이 그런 의견을 내놨다”면서 “정부는 그 입장을 요약해서 보고서를 썼을 뿐, 인정한 적은 없다”고 해명했습니다.

이와 함께 정부는 국제 해양법재판소 제소 등 다양한 대응 조치를 검토하고 있다고 강조하고, 앞으로도 필요한 모든 조치를 다하겠다고 덧붙였습니다.

[사진 출처 : 교도=연합뉴스]
  • 정부 “일본 오염수 방류 문제없다고 인정한 적 없어…모든 조치 취할 것”
    • 입력 2021-04-14 22:32:08
    • 수정2021-04-14 22:52:39
    정치
우리 정부가 지난해 일본의 후쿠시마 오염수 방류와 관련해 ‘과학적으로 문제가 없다’고 결론냈다는 내용을 담은 일부 언론 기사에 대해 정부가 사실이 아니라고 반박했습니다.

총리실은 오늘(14일) 보도해명자료를 내고, “정부는 일본의 오염수 해양방출 결정을 단호하게 반대하며, 국민안전에 위해를 끼치는 어떠한 조치도 용납할 수 없다”고 밝혔습니다.

해당 기사는 “(지난해) 원자력안전위원회가 일곱 차례의 전문가 간담회를 진행한 결과 오염수를 정화하는 일본의 다핵종처리설비 성능에 문제가 없다고 판단했다”고 언급하고, “우리 정부가 일본이 방출할 오염수가 국민에 미칠 영향이 유의미하지 않다고 평가했다”고 전했습니다.

이에 대해 정부는 “관련 일부 전문가의 의견이 정부의 입장이 될 수는 없다”고 반박했습니다.

총리실 관계자는 KBS와의 전화 통화를 통해 “당시 해당 보고서를 작성하면서 국내 전문가들의 의견을 종합했고, 당시 전문가들이 그런 의견을 내놨다”면서 “정부는 그 입장을 요약해서 보고서를 썼을 뿐, 인정한 적은 없다”고 해명했습니다.

이와 함께 정부는 국제 해양법재판소 제소 등 다양한 대응 조치를 검토하고 있다고 강조하고, 앞으로도 필요한 모든 조치를 다하겠다고 덧붙였습니다.

[사진 출처 : 교도=연합뉴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