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안전장치 미설치로 사망”…업체 대표에 집유
입력 2021.04.19 (10:00) 수정 2021.04.19 (11:09) 930뉴스(광주)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광주지법 형사9단독 김두희 판사는 공사 현장에 안전장치를 갖추지 않아 노동자를 숨지게 한 혐의로 기소된 A씨에게 징역 10월에 집행유예 2년을 선고했습니다.

김 판사는 노동자가 추락할 위험이 있는 장소에는 안전 조치를 미리 해야하지만 A씨와 업체 측은 예방 조치를 이행하지 않아 피해자의 사망을 불러왔다면서 양형 이유를 설명했습니다.
  • “안전장치 미설치로 사망”…업체 대표에 집유
    • 입력 2021-04-19 10:00:20
    • 수정2021-04-19 11:09:06
    930뉴스(광주)
광주지법 형사9단독 김두희 판사는 공사 현장에 안전장치를 갖추지 않아 노동자를 숨지게 한 혐의로 기소된 A씨에게 징역 10월에 집행유예 2년을 선고했습니다.

김 판사는 노동자가 추락할 위험이 있는 장소에는 안전 조치를 미리 해야하지만 A씨와 업체 측은 예방 조치를 이행하지 않아 피해자의 사망을 불러왔다면서 양형 이유를 설명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930뉴스(광주)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