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김학의 사건 수사 외압 의혹’ 이성윤 지검장 소환 조사
입력 2021.04.19 (12:17) 수정 2021.04.19 (12:22) 뉴스 12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김학의 전 법무부 차관의 출국금지 사건 수사팀에 부당한 외압을 행사한 의혹이 제기된 이성윤 서울중앙지검장이 검찰 조사를 받았습니다.

이 지검장은 통상적인 사건 보고 절차를 따랐을 뿐이었다고 반박했습니다.

임종빈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이성윤 서울중앙지검장이 지난 17일 오전 11시쯤 수원지검에 출석해 조사를 받은 것으로 확인됐습니다.

조사는 9시간 가량 이어졌고, 저녁 8시쯤 마무리됐습니다.

이 지검장은 대검 반부패강력부장을 할 때인 2019년 6월, 김학의 전 법무부차관을 불법으로 출국금지했다는 의혹을 수사하던 수사팀에 외압을 행사한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검찰 등에 접수된 공익신고 내용에 따르면, 당시 수사팀이 출국금지 서류 조작 등의 불법 정황을 파악해 상부에 보고하려 했지만, 대검 반부패강력부의 개입으로 중단됐다고 돼 있습니다.

수사팀이 법무부 관계자 등을 추가 조사하려 하자, 사실상 이를 막았다는 겁니다.

이 지검장은 변호인을 통해 외압 혐의를 적극 반박했습니다.

당시 담당 검사와 안양지청 지휘부 사이 갈등이 있었는데, 대검은 나중에 이를 보고받은 것뿐이라고 주장했습니다.

또, 수사가 마무리될 무렵에는 검찰 총장의 지시에 따라 수사 상황을 보고받은 게 전부라고 주장했습니다.

앞서 검찰 소환통보에 응하지 않은 것은 검사인 자신에 대한 수사는 공수처가 맡아야 한다는 판단 때문이었다고 거듭 밝혔습니다.

기소 가능성이 있다는 언론보도 이후 진상을 밝히고 오해를 해명하기 위해 조사에 응했다고 설명했습니다.

검찰은 앞서 수사 외압 의혹에 관련된 문홍성 현 수원지검장 등 서너 명을 소환 조사했습니다.

검찰은 이 지검장 진술 내용과 관련자 조사 내용 등을 검토한 뒤 기소 여부를 최종 결정할 계획입니다.

KBS 뉴스 임종빈입니다.

영상편집:김근환/그래픽:김지혜
  • ‘김학의 사건 수사 외압 의혹’ 이성윤 지검장 소환 조사
    • 입력 2021-04-19 12:17:36
    • 수정2021-04-19 12:22:00
    뉴스 12
[앵커]

김학의 전 법무부 차관의 출국금지 사건 수사팀에 부당한 외압을 행사한 의혹이 제기된 이성윤 서울중앙지검장이 검찰 조사를 받았습니다.

이 지검장은 통상적인 사건 보고 절차를 따랐을 뿐이었다고 반박했습니다.

임종빈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이성윤 서울중앙지검장이 지난 17일 오전 11시쯤 수원지검에 출석해 조사를 받은 것으로 확인됐습니다.

조사는 9시간 가량 이어졌고, 저녁 8시쯤 마무리됐습니다.

이 지검장은 대검 반부패강력부장을 할 때인 2019년 6월, 김학의 전 법무부차관을 불법으로 출국금지했다는 의혹을 수사하던 수사팀에 외압을 행사한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검찰 등에 접수된 공익신고 내용에 따르면, 당시 수사팀이 출국금지 서류 조작 등의 불법 정황을 파악해 상부에 보고하려 했지만, 대검 반부패강력부의 개입으로 중단됐다고 돼 있습니다.

수사팀이 법무부 관계자 등을 추가 조사하려 하자, 사실상 이를 막았다는 겁니다.

이 지검장은 변호인을 통해 외압 혐의를 적극 반박했습니다.

당시 담당 검사와 안양지청 지휘부 사이 갈등이 있었는데, 대검은 나중에 이를 보고받은 것뿐이라고 주장했습니다.

또, 수사가 마무리될 무렵에는 검찰 총장의 지시에 따라 수사 상황을 보고받은 게 전부라고 주장했습니다.

앞서 검찰 소환통보에 응하지 않은 것은 검사인 자신에 대한 수사는 공수처가 맡아야 한다는 판단 때문이었다고 거듭 밝혔습니다.

기소 가능성이 있다는 언론보도 이후 진상을 밝히고 오해를 해명하기 위해 조사에 응했다고 설명했습니다.

검찰은 앞서 수사 외압 의혹에 관련된 문홍성 현 수원지검장 등 서너 명을 소환 조사했습니다.

검찰은 이 지검장 진술 내용과 관련자 조사 내용 등을 검토한 뒤 기소 여부를 최종 결정할 계획입니다.

KBS 뉴스 임종빈입니다.

영상편집:김근환/그래픽:김지혜

■ 제보하기
▷ 카카오톡 : 'KBS제보' 검색
▷ 전화 : 02-781-1234
▷ 이메일 : kbs1234@kbs.co.kr
▷ 뉴스홈페이지 : https://goo.gl/4bWbkG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12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