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국내 최초 컬러영화 <이국정원> ‘더빙쇼’로 재탄생
입력 2021.04.19 (16:12) 수정 2021.04.19 (16:59) 문화
국내 최초의 컬러영화인 <이국정원>이 뮤지컬 배우들의 ‘라이브 더빙쇼’로 재해석돼 무대에 오릅니다.

‘라이브 더빙쇼’는 소리를 잃은 고전영화에 상상력을 가미해 배우들이 당시의 후시작업을 재현한 공연으로, 영화 <삼거리극장>, <러브픽션>의 전계수 감독이 연출을 맡고, 박시원, 이수안, 서현우, 김기창 등의 뮤지컬 배우들이 출연합니다.

<이국정원>의 OST도 모두 소실됐기 때문에 이번 공연에서 선보이는 음악들은 전계수 감독이 작사를, 김동기 음악감독이 작곡을 맡아 순수 창작곡으로 재탄생 됐습니다.

<이국정원>은 1957년 제작된 국내 최초의 컬러영화로 2013년 한국영상자료원이 복원을 마쳤습니다.

한국의 유명 작곡가가 홍콩의 미녀가수와 사랑에 빠진다는 파격적인 내용으로 제작 당시 큰 화제를 모았지만, 필름이 소실돼 실체를 확인하지 못하다가, 2013년 홍콩 쇼브라더스 창고에서 필름이 발견돼 리마스터링 작업 끝에 영상만 복원했습니다.

이번 공연은 4월 29일부터 5월 2일까지 예술의전당 토월극장에서 상연됩니다.
  • 국내 최초 컬러영화 <이국정원> ‘더빙쇼’로 재탄생
    • 입력 2021-04-19 16:12:48
    • 수정2021-04-19 16:59:41
    문화
국내 최초의 컬러영화인 <이국정원>이 뮤지컬 배우들의 ‘라이브 더빙쇼’로 재해석돼 무대에 오릅니다.

‘라이브 더빙쇼’는 소리를 잃은 고전영화에 상상력을 가미해 배우들이 당시의 후시작업을 재현한 공연으로, 영화 <삼거리극장>, <러브픽션>의 전계수 감독이 연출을 맡고, 박시원, 이수안, 서현우, 김기창 등의 뮤지컬 배우들이 출연합니다.

<이국정원>의 OST도 모두 소실됐기 때문에 이번 공연에서 선보이는 음악들은 전계수 감독이 작사를, 김동기 음악감독이 작곡을 맡아 순수 창작곡으로 재탄생 됐습니다.

<이국정원>은 1957년 제작된 국내 최초의 컬러영화로 2013년 한국영상자료원이 복원을 마쳤습니다.

한국의 유명 작곡가가 홍콩의 미녀가수와 사랑에 빠진다는 파격적인 내용으로 제작 당시 큰 화제를 모았지만, 필름이 소실돼 실체를 확인하지 못하다가, 2013년 홍콩 쇼브라더스 창고에서 필름이 발견돼 리마스터링 작업 끝에 영상만 복원했습니다.

이번 공연은 4월 29일부터 5월 2일까지 예술의전당 토월극장에서 상연됩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