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서욱 “병 봉급 추가 인상 필요성…합리적 보상 종합적 검토”
입력 2021.04.19 (17:24) 수정 2021.04.19 (17:37) 정치
서욱 국방부 장관이 병 봉급 추가 인상이 필요하며 합리적인 다양한 보상 방안을 검토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서 장관은 오늘(19일) 국회 대정부질의에서 “병 월급 현실화를 내년으로 앞당길 생각은 없냐”는 문진석 더불어민주당 의원의 질의를 받고 “병 봉급 추가 인상이 필요한데 국가 재정 여건 등을 종합적으로 고려해 볼 필요가 있어 관계부처와 협의를 해나가도록 하겠다”고 답했습니다.

이어 “급여 인상 외에도 다양한 방안을 검토하고 있다”면서 “형평성이나 국가 재정, 사회적 합의 가능성 등을 종합적으로 검토하고 있고, 연구 용역을 추진할 예정”이라고 설명했습니다.

서 장관은 “관계부처와 긴밀하게 협업을 통해 국방 의무 이행자가 체감할 수 있는 보상 지원이 될 수 있도록 노력을 강구하겠다”고 덧붙였습니다.

국방부는 ‘외부 지원 없이 병영생활이 가능하고 전역 시 사회 진출의 마중물로 활용할 수 있는 수준’으로 병 봉급 인상을 단계적으로 추진하고 있습니다.

병장기준 봉급은 2017년 21만 6천원에서 올해 60만 8,500원, 내년에는 67만 6,100원으로 오르고 2025년에는 96만 2,900원까지 인상됩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서욱 “병 봉급 추가 인상 필요성…합리적 보상 종합적 검토”
    • 입력 2021-04-19 17:24:04
    • 수정2021-04-19 17:37:36
    정치
서욱 국방부 장관이 병 봉급 추가 인상이 필요하며 합리적인 다양한 보상 방안을 검토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서 장관은 오늘(19일) 국회 대정부질의에서 “병 월급 현실화를 내년으로 앞당길 생각은 없냐”는 문진석 더불어민주당 의원의 질의를 받고 “병 봉급 추가 인상이 필요한데 국가 재정 여건 등을 종합적으로 고려해 볼 필요가 있어 관계부처와 협의를 해나가도록 하겠다”고 답했습니다.

이어 “급여 인상 외에도 다양한 방안을 검토하고 있다”면서 “형평성이나 국가 재정, 사회적 합의 가능성 등을 종합적으로 검토하고 있고, 연구 용역을 추진할 예정”이라고 설명했습니다.

서 장관은 “관계부처와 긴밀하게 협업을 통해 국방 의무 이행자가 체감할 수 있는 보상 지원이 될 수 있도록 노력을 강구하겠다”고 덧붙였습니다.

국방부는 ‘외부 지원 없이 병영생활이 가능하고 전역 시 사회 진출의 마중물로 활용할 수 있는 수준’으로 병 봉급 인상을 단계적으로 추진하고 있습니다.

병장기준 봉급은 2017년 21만 6천원에서 올해 60만 8,500원, 내년에는 67만 6,100원으로 오르고 2025년에는 96만 2,900원까지 인상됩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