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수도권 3만호 7월부터 사전청약…신혼부부 등에 절반
입력 2021.04.21 (12:04) 수정 2021.04.21 (12:31) 뉴스 12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정부가 오는 7월부터 시행되는 3기 신도시 등의 사전청약 대상지와 물량을 확정 발표했습니다.

인천 계양지구와 위례 신도시, 성남복정 지구 등에 주택 3만 2백 호를 올해 안에 순차적으로 나눠 공급한다는 계획입니다.

이지은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국토교통부는 오늘 브리핑을 통해 수도권의 신도시 사전청약 물량을 오는 7월부터 연말까지 4차례에 걸쳐 나눠 공급한다고 밝혔습니다.

공급 물량은 모두 3만 2백 호로, 이 가운데 3기 신도시 물량은 9천 4백 호입니다.

우선 7월엔 3기 신도시 지구인 인천 계양지구에서 천백 호, 위례 신도시에서 4백 호, 성남복정 지구에서 천 호가 공급됩니다.

두 번째로는 10월, 남양주왕숙2 지구에서 천 4백 호, 성남 신촌ㆍ낙생ㆍ복정2에서 천 8백 호, 인천검단ㆍ파주운정 신도시에서 2천 4백 호가 공급될 예정입니다.

11월에는 하남교산에서 천 호, 과천주암에서 천 5백 호, 시흥하중에서 7백 호, 양주회천에서 8백 호가 공급됩니다.

마지막으로 12월에는 남양주왕숙ㆍ부천대장ㆍ고양창릉 등 3기 신도시에서 5천 9백 호와 구리갈매역세권에서 천 백 호, 안산신길2 지구에서 천 4백 호가 공급됩니다.

특히 공급물량 가운데 절반가량인 만 4천 호를 '신혼희망타운'으로 정해 신혼부부와 청년들에게 더 많은 청약당첨의 기회가 돌아가도록 했습니다.

또 목돈 마련이 어려운 신혼부부에게는 주택담보대출비율(LTV) 최대 70%, 연 1.3% 고정금리 조건으로 대출을 받을 수 있도록 전용 금융상품이 지원됩니다.

한편 정부는 지난주 서울 아파트 가격 상승 폭이 10주 만에 다시 커진 것과 관련해 경계감을 드러냈습니다.

[홍남기/부총리 : "최근 조율·확정되지 않은 내용이 마치 확정 추진될 것처럼 알려지며 일부 시장 동요를 초래하는 것도 결코 바람직하지 않다고 판단합니다."]

그러면서 그동안 제기된 이슈에 대해서 당정 협의를 최대한 빨리 진행하겠다고 밝혀, 종합부동산세 완화와 대출 규제 완화 등 최근 거론된 대책들이 조만간 확정될 것으로 보입니다.

KBS 뉴스 이지은입니다.

촬영기자:김휴동/영상편집:양의정
  • 수도권 3만호 7월부터 사전청약…신혼부부 등에 절반
    • 입력 2021-04-21 12:04:38
    • 수정2021-04-21 12:31:02
    뉴스 12
[앵커]

정부가 오는 7월부터 시행되는 3기 신도시 등의 사전청약 대상지와 물량을 확정 발표했습니다.

인천 계양지구와 위례 신도시, 성남복정 지구 등에 주택 3만 2백 호를 올해 안에 순차적으로 나눠 공급한다는 계획입니다.

이지은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국토교통부는 오늘 브리핑을 통해 수도권의 신도시 사전청약 물량을 오는 7월부터 연말까지 4차례에 걸쳐 나눠 공급한다고 밝혔습니다.

공급 물량은 모두 3만 2백 호로, 이 가운데 3기 신도시 물량은 9천 4백 호입니다.

우선 7월엔 3기 신도시 지구인 인천 계양지구에서 천백 호, 위례 신도시에서 4백 호, 성남복정 지구에서 천 호가 공급됩니다.

두 번째로는 10월, 남양주왕숙2 지구에서 천 4백 호, 성남 신촌ㆍ낙생ㆍ복정2에서 천 8백 호, 인천검단ㆍ파주운정 신도시에서 2천 4백 호가 공급될 예정입니다.

11월에는 하남교산에서 천 호, 과천주암에서 천 5백 호, 시흥하중에서 7백 호, 양주회천에서 8백 호가 공급됩니다.

마지막으로 12월에는 남양주왕숙ㆍ부천대장ㆍ고양창릉 등 3기 신도시에서 5천 9백 호와 구리갈매역세권에서 천 백 호, 안산신길2 지구에서 천 4백 호가 공급됩니다.

특히 공급물량 가운데 절반가량인 만 4천 호를 '신혼희망타운'으로 정해 신혼부부와 청년들에게 더 많은 청약당첨의 기회가 돌아가도록 했습니다.

또 목돈 마련이 어려운 신혼부부에게는 주택담보대출비율(LTV) 최대 70%, 연 1.3% 고정금리 조건으로 대출을 받을 수 있도록 전용 금융상품이 지원됩니다.

한편 정부는 지난주 서울 아파트 가격 상승 폭이 10주 만에 다시 커진 것과 관련해 경계감을 드러냈습니다.

[홍남기/부총리 : "최근 조율·확정되지 않은 내용이 마치 확정 추진될 것처럼 알려지며 일부 시장 동요를 초래하는 것도 결코 바람직하지 않다고 판단합니다."]

그러면서 그동안 제기된 이슈에 대해서 당정 협의를 최대한 빨리 진행하겠다고 밝혀, 종합부동산세 완화와 대출 규제 완화 등 최근 거론된 대책들이 조만간 확정될 것으로 보입니다.

KBS 뉴스 이지은입니다.

촬영기자:김휴동/영상편집:양의정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