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출근길 날씨] 오늘도 때 이른 더위, 대기 매우 건조
입력 2021.04.22 (06:26) 수정 2021.04.22 (06:34) 뉴스광장 1부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어제는 덥다는 말이 절로 나올 정도였죠.

안성(서운) 32.0도, 서울 28.2도로 내륙 지역은 낮 기온이 30도 안팎까지 치솟으며 올 들어 가장 높은 기온을 보였습니다.

저에겐 기후 변화가 더 체감되는 하루였는데요.

'지구의 날'인 오늘도 때 이른 더위는 이어집니다.

한낮에 서울과 대구 27도, 대전 28도로 다소 덥겠습니다.

다만, 10도 이상 크게 벌어지는 일교차는 유의하셔야겠습니다.

맑은 날씨 속에 대기는 더 메말라가고 있습니다.

어제보다 건조주의보가 더 확대됐습니다.

화재 예방에 유의하셔야겠습니다.

오늘 구름 사이로 볕이 내리쬐겠습니다.

현재 기온은 16.4도로 어제보다 5~7도 기온이 높습니다.

낮 기온은 서울 27도, 대전 28도, 광주 27도, 부산 23도로 25도를 웃돌며 다소 덥겠습니다.

현재 필리핀 부근 해상에서 제 2호 태풍 '수리개'가 이동하고 있는데요.

우리나라에 영향을 주지는 않겠지만 태풍에서 강한 바람이 불면서 제주와 남해상에서 물결이 높게 일겠습니다.

내일 새벽부터 아침 사이 호남과 제주에는 비가 조금 내리겠습니다.

날씨정보 전해드렸습니다.
  • [출근길 날씨] 오늘도 때 이른 더위, 대기 매우 건조
    • 입력 2021-04-22 06:26:02
    • 수정2021-04-22 06:34:30
    뉴스광장 1부
어제는 덥다는 말이 절로 나올 정도였죠.

안성(서운) 32.0도, 서울 28.2도로 내륙 지역은 낮 기온이 30도 안팎까지 치솟으며 올 들어 가장 높은 기온을 보였습니다.

저에겐 기후 변화가 더 체감되는 하루였는데요.

'지구의 날'인 오늘도 때 이른 더위는 이어집니다.

한낮에 서울과 대구 27도, 대전 28도로 다소 덥겠습니다.

다만, 10도 이상 크게 벌어지는 일교차는 유의하셔야겠습니다.

맑은 날씨 속에 대기는 더 메말라가고 있습니다.

어제보다 건조주의보가 더 확대됐습니다.

화재 예방에 유의하셔야겠습니다.

오늘 구름 사이로 볕이 내리쬐겠습니다.

현재 기온은 16.4도로 어제보다 5~7도 기온이 높습니다.

낮 기온은 서울 27도, 대전 28도, 광주 27도, 부산 23도로 25도를 웃돌며 다소 덥겠습니다.

현재 필리핀 부근 해상에서 제 2호 태풍 '수리개'가 이동하고 있는데요.

우리나라에 영향을 주지는 않겠지만 태풍에서 강한 바람이 불면서 제주와 남해상에서 물결이 높게 일겠습니다.

내일 새벽부터 아침 사이 호남과 제주에는 비가 조금 내리겠습니다.

날씨정보 전해드렸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광장 1부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