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국립중앙박물관 어린이박물관과장에 여성 민간 전문가 첫 임용
입력 2021.04.25 (13:37) 수정 2021.04.25 (13:38) 문화
국립중앙박물관 어린이박물관과장에 박물관 교육과 어린이박물관 분야 여성 민간 전문가가 최초로 임용됐습니다.

문화체육관광부와 인사혁신처는 오늘(25일) 과장급 개방형 직위 공모에 지원한 곽신숙(여, 47세) 전(前) 뮤지엄경영연구소 서울상상나라 교육홍보실장을 어린이박물관과장으로 임용한다고 밝혔습니다.

정부 민간인재 영입 지원으로 발굴된 곽신숙 과장은 개방형 직위 채용정보를 통해 지원했으며, 중앙선발시험위원회의 서류전형과 면접, 과장급 역량평가를 거쳐 최종 임용됐습니다. 문화예술 인재가 정부 민간인재 영입 지원을 통해 문체부에 영입된 것은 이번이 처음입니다.

유아교육학을 전공한 곽 과장은 예술학(박물관‧미술관 경영) 석사, 박물관교육학 박사 학위를 취득했습니다. 어린이를 위한 우리나라 최초의 체험식 박물관인 삼성어린이박물관 개관 준비에 참여했고, 개관 이후 교육 기획, 홍보‧마케팅과 조사‧연구를 담당했습니다. 2013년 서울시가 운영하는 어린이박물관이자 복합체험 놀이 공간인 서울상상나라의 사업계획을 수립하는 등 개관을 추진했고, 교육 총책임자로서 부모가 함께하는 영유아 발달 단계별 체험을 기획해 자발적 참여를 유도하기도 했습니다.

곽신숙 과장은 "어린이의 창의력과 감성 함양을 위한 교육을 개발하고 코로나19 상황에서의 비대면 전시, 가상체험 기반을 마련, 확대하기 위해 지속해서 노력하겠다."고 밝혔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국립중앙박물관 어린이박물관과장에 여성 민간 전문가 첫 임용
    • 입력 2021-04-25 13:37:14
    • 수정2021-04-25 13:38:41
    문화
국립중앙박물관 어린이박물관과장에 박물관 교육과 어린이박물관 분야 여성 민간 전문가가 최초로 임용됐습니다.

문화체육관광부와 인사혁신처는 오늘(25일) 과장급 개방형 직위 공모에 지원한 곽신숙(여, 47세) 전(前) 뮤지엄경영연구소 서울상상나라 교육홍보실장을 어린이박물관과장으로 임용한다고 밝혔습니다.

정부 민간인재 영입 지원으로 발굴된 곽신숙 과장은 개방형 직위 채용정보를 통해 지원했으며, 중앙선발시험위원회의 서류전형과 면접, 과장급 역량평가를 거쳐 최종 임용됐습니다. 문화예술 인재가 정부 민간인재 영입 지원을 통해 문체부에 영입된 것은 이번이 처음입니다.

유아교육학을 전공한 곽 과장은 예술학(박물관‧미술관 경영) 석사, 박물관교육학 박사 학위를 취득했습니다. 어린이를 위한 우리나라 최초의 체험식 박물관인 삼성어린이박물관 개관 준비에 참여했고, 개관 이후 교육 기획, 홍보‧마케팅과 조사‧연구를 담당했습니다. 2013년 서울시가 운영하는 어린이박물관이자 복합체험 놀이 공간인 서울상상나라의 사업계획을 수립하는 등 개관을 추진했고, 교육 총책임자로서 부모가 함께하는 영유아 발달 단계별 체험을 기획해 자발적 참여를 유도하기도 했습니다.

곽신숙 과장은 "어린이의 창의력과 감성 함양을 위한 교육을 개발하고 코로나19 상황에서의 비대면 전시, 가상체험 기반을 마련, 확대하기 위해 지속해서 노력하겠다."고 밝혔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