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올해 1분기 공적자금 427억 회수…회수율 69.5%
입력 2021.04.28 (09:29) 수정 2021.04.28 (09:42) 경제
금융위원회는 올해 1분기에 공적자금 427억 원을 회수했다고 오늘(28일) 밝혔습니다.

이로써 1997년 11월부터 지난달까지 정부가 투입한 공적자금 168조 7천억 원 가운데 회수액은 117조 3천억 원으로 증가했습니다. 회수율은 69.5%입니다.

올해 1분기 중에는 예금보험공사 자회사인 KR&C에 대한 대출 채권 회수(400억 원)와 한화생명 배당금(26억 원) 등으로 회수액이 늘어났습니다.

정부는 1997년 국제통화기금(IMF) 외환위기 이후 금융기관 부실 정리를 위해 정부보증채권 등을 재원으로 공적자금을 조성한 바 있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올해 1분기 공적자금 427억 회수…회수율 69.5%
    • 입력 2021-04-28 09:29:52
    • 수정2021-04-28 09:42:24
    경제
금융위원회는 올해 1분기에 공적자금 427억 원을 회수했다고 오늘(28일) 밝혔습니다.

이로써 1997년 11월부터 지난달까지 정부가 투입한 공적자금 168조 7천억 원 가운데 회수액은 117조 3천억 원으로 증가했습니다. 회수율은 69.5%입니다.

올해 1분기 중에는 예금보험공사 자회사인 KR&C에 대한 대출 채권 회수(400억 원)와 한화생명 배당금(26억 원) 등으로 회수액이 늘어났습니다.

정부는 1997년 국제통화기금(IMF) 외환위기 이후 금융기관 부실 정리를 위해 정부보증채권 등을 재원으로 공적자금을 조성한 바 있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