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코로나19’ 팬데믹
접종 완료하면 자가격리 면제 가능…예방접종센터 50곳 추가해 속도전
입력 2021.04.28 (21:08) 수정 2021.04.28 (22:06) 뉴스 9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이어서 코로나19 소식입니다.

앞으로 백신을 맞은 사람들은 해외에 다녀오거나 밀접 접촉자가 돼도 자가격리에서 면제됩니다.

오늘(28일)부터 서른 살 이상 군장병들이 아스트라제네카 백신을 맞기 시작했습니다.

서병립 기자입니다.

[리포트]

현재까지 1, 2차 접종 완료자는 모두 14만 8천여 명.

2차 접종 뒤 2주가 지나면 항체가 형성됐다고 보고, 정부는 접종 완료자들에 대해 자가격리 조치를 다음 달 5일부터 완화하기로 했습니다.

확진자와 밀접 접촉했거나 해외에서 입국하더라도, 국내에서 2차 접종까지 모두 마친 경우면 격리 대신 능동감시로 전환할 수 있습니다.

남아프리카공화국과 브라질 등 변이 바이러스 유행 국가에서 들어오는 경우는 예외입니다.

[윤태호/중앙사고수습본부 방역총괄반장 : "(국내 접종 완료자는) 코로나19 검사가 음성이고, 증상이 없으면 자가격리를 면제합니다. 대신 14일간 능동감시를 하면서 총 두 차례 검사를 시행할 것입니다."]

하지만 정부는 해외에서 접종을 완료한 사람은 자가격리 면제가 인정되지 않는다며 향후 상호주의 원칙이나 협약 등을 통해 순차적으로 인정하겠다는 입장입니다.

해군 이지스함 승조원들이 하나 둘, 육지에 내립니다.

아스트라제네카 백신 접종을 받기 위해서입니다.

["뻐근합니다."]

30세 이상 군 장병과 군무원 등 접종 대상은 모두 12만 6천여 명, 이 중 80% 이상이 접종에 동의했습니다.

[안은경/육군본부 의무실 환자전담지원팀장 중령 : "백신의 안전한 이송과 보관에 유의하고 접종 후 이상반응 등을 철저히 관리하여 5월 초까지 차질 없이 백신 1차 접종을 완료할 예정입니다."]

군을 비롯해 경찰, 소방 등 사회필수인력에 대한 1차 접종은 다음 달 초까지 마무리됩니다.

이후 65세에서 74세 사이 어르신 접종을 다음 달 하순부터 실시합니다.

백신 접종이 속도를 내는 가운데 내일(29일)까지 예방접종센터 50곳이 추가로 문을 엽니다.

어제(27일)까지 하루 17만 명 수준이던 접종 역량도 21만 명 이상으로 늘어났습니다.

KBS 뉴스 서병립입니다.

영상편집:양다운/화면제공:국방TV/그래픽:김지훈

  • 접종 완료하면 자가격리 면제 가능…예방접종센터 50곳 추가해 속도전
    • 입력 2021-04-28 21:08:23
    • 수정2021-04-28 22:06:06
    뉴스 9
[앵커]

이어서 코로나19 소식입니다.

앞으로 백신을 맞은 사람들은 해외에 다녀오거나 밀접 접촉자가 돼도 자가격리에서 면제됩니다.

오늘(28일)부터 서른 살 이상 군장병들이 아스트라제네카 백신을 맞기 시작했습니다.

서병립 기자입니다.

[리포트]

현재까지 1, 2차 접종 완료자는 모두 14만 8천여 명.

2차 접종 뒤 2주가 지나면 항체가 형성됐다고 보고, 정부는 접종 완료자들에 대해 자가격리 조치를 다음 달 5일부터 완화하기로 했습니다.

확진자와 밀접 접촉했거나 해외에서 입국하더라도, 국내에서 2차 접종까지 모두 마친 경우면 격리 대신 능동감시로 전환할 수 있습니다.

남아프리카공화국과 브라질 등 변이 바이러스 유행 국가에서 들어오는 경우는 예외입니다.

[윤태호/중앙사고수습본부 방역총괄반장 : "(국내 접종 완료자는) 코로나19 검사가 음성이고, 증상이 없으면 자가격리를 면제합니다. 대신 14일간 능동감시를 하면서 총 두 차례 검사를 시행할 것입니다."]

하지만 정부는 해외에서 접종을 완료한 사람은 자가격리 면제가 인정되지 않는다며 향후 상호주의 원칙이나 협약 등을 통해 순차적으로 인정하겠다는 입장입니다.

해군 이지스함 승조원들이 하나 둘, 육지에 내립니다.

아스트라제네카 백신 접종을 받기 위해서입니다.

["뻐근합니다."]

30세 이상 군 장병과 군무원 등 접종 대상은 모두 12만 6천여 명, 이 중 80% 이상이 접종에 동의했습니다.

[안은경/육군본부 의무실 환자전담지원팀장 중령 : "백신의 안전한 이송과 보관에 유의하고 접종 후 이상반응 등을 철저히 관리하여 5월 초까지 차질 없이 백신 1차 접종을 완료할 예정입니다."]

군을 비롯해 경찰, 소방 등 사회필수인력에 대한 1차 접종은 다음 달 초까지 마무리됩니다.

이후 65세에서 74세 사이 어르신 접종을 다음 달 하순부터 실시합니다.

백신 접종이 속도를 내는 가운데 내일(29일)까지 예방접종센터 50곳이 추가로 문을 엽니다.

어제(27일)까지 하루 17만 명 수준이던 접종 역량도 21만 명 이상으로 늘어났습니다.

KBS 뉴스 서병립입니다.

영상편집:양다운/화면제공:국방TV/그래픽:김지훈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9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