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충남 본사 자동차 부품업체 울산에 공장 신설
입력 2021.05.04 (08:25) 수정 2021.05.04 (08:27) 뉴스광장(울산)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차량 폐카페트 등에서 새로운 복합 소재를 뽑아내 이를 재가공하는 시설이 울산에 들어섭니다.

충남 아산에 본사를 둔 엔에스텍은 울산지역 만 5천여 제곱미터에 자동차 부품 공장을 건립해 60여 명이 근무할 예정이라고 밝혔습니다.

울산시는 이 업체의 투자가 원활하게 진행될 수 있도록 각종 행정적, 재정적 지원을 하고, 울산 시민을 우선 고용해 일자리 창출에 기여하도록 협조할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 충남 본사 자동차 부품업체 울산에 공장 신설
    • 입력 2021-05-04 08:25:09
    • 수정2021-05-04 08:27:43
    뉴스광장(울산)
차량 폐카페트 등에서 새로운 복합 소재를 뽑아내 이를 재가공하는 시설이 울산에 들어섭니다.

충남 아산에 본사를 둔 엔에스텍은 울산지역 만 5천여 제곱미터에 자동차 부품 공장을 건립해 60여 명이 근무할 예정이라고 밝혔습니다.

울산시는 이 업체의 투자가 원활하게 진행될 수 있도록 각종 행정적, 재정적 지원을 하고, 울산 시민을 우선 고용해 일자리 창출에 기여하도록 협조할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광장(울산)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