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부산 공공기관 절반 지난해 ‘당기순손실’ 기록
입력 2021.05.04 (10:11) 수정 2021.05.04 (11:10) 930뉴스(부산)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부산에 본사를 둔 정부 산하 공공기관 18곳 중 절반인 9곳이 지난해 실제 수익이 마이너스인 당기순손실을 기록했습니다.

손실 규모가 가장 컸던 기관은 한국남부발전으로, 국제 유가 하락 등으로 손실액이 74억 3천700만 원에 달하며, 이어 부산대병원과 부산대치과병원, 국립해양박물관, 청소년상담복지개발원 순이었습니다.
  • 부산 공공기관 절반 지난해 ‘당기순손실’ 기록
    • 입력 2021-05-04 10:11:26
    • 수정2021-05-04 11:10:52
    930뉴스(부산)
부산에 본사를 둔 정부 산하 공공기관 18곳 중 절반인 9곳이 지난해 실제 수익이 마이너스인 당기순손실을 기록했습니다.

손실 규모가 가장 컸던 기관은 한국남부발전으로, 국제 유가 하락 등으로 손실액이 74억 3천700만 원에 달하며, 이어 부산대병원과 부산대치과병원, 국립해양박물관, 청소년상담복지개발원 순이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930뉴스(부산)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