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아산FC 선수 1명 등 대전·세종·충남서 33명 신규 확진
입력 2021.05.04 (19:09) 수정 2021.05.04 (19:18) 뉴스7(대전)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대전세종충남에서 코로나19 확진자 33명이 더 나왔습니다.

대전에서는 집단감염이 발생한 요양원에서 입소자 3명이 추가 확진돼 관련 누적 확진자가 29명으로 늘었고, 가족 단위 감염이 잇따르면서 네 가족이 확진되는 등 15명이 더 확진됐습니다.

충남은 K리그2 충남아산프로축구단 소속 선수 1명이 확진돼 선수단과 사무국 직원 전원이 진단검사를 받고 자가격리에 들어갔습니다.

이에 따라 내일(5일) 안산FC와의 경기를 비롯해 오는 16일까지 리그 3경기가 연달아 취소됐습니다.
  • 아산FC 선수 1명 등 대전·세종·충남서 33명 신규 확진
    • 입력 2021-05-04 19:09:40
    • 수정2021-05-04 19:18:14
    뉴스7(대전)
대전세종충남에서 코로나19 확진자 33명이 더 나왔습니다.

대전에서는 집단감염이 발생한 요양원에서 입소자 3명이 추가 확진돼 관련 누적 확진자가 29명으로 늘었고, 가족 단위 감염이 잇따르면서 네 가족이 확진되는 등 15명이 더 확진됐습니다.

충남은 K리그2 충남아산프로축구단 소속 선수 1명이 확진돼 선수단과 사무국 직원 전원이 진단검사를 받고 자가격리에 들어갔습니다.

이에 따라 내일(5일) 안산FC와의 경기를 비롯해 오는 16일까지 리그 3경기가 연달아 취소됐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7(대전)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