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간추린 뉴스] “교무실 청소는 학생 인권침해”…시민단체 “환영” 외
입력 2021.05.04 (19:43) 수정 2021.05.04 (19:53) 뉴스7(광주)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광주시교육청이 교무실 등 교직원들이 사용하는 공간의 청소를 학생들에게 맡기는 건 인권침해라고 판단한 것과 관련해 시민단체가 환영의 뜻을 밝혔습니다.

학벌 없는 사회를 위한 시민모임은 보도자료를 내고 광주교육청이 교직원 사용공간을 학생들이 강제로 청소하는 건 헌법상 행복추구권 침해에 해당하는 것으로 판단했다며 바람직한 결정이라고 밝혔습니다.

광주 서구, ‘과태료 부당면제’ 징계 재심의 요구

광주시 감사위원회가 서구청에 불법 주정차 과태료를 부당하게 면제해준 공무원 등 63명의 징계를 요구한 것과 관련해 광주 서구가 재심의를 요청했습니다.

광주 서구는 징계대상자 63명 가운데 22명이 국민권익위원회가 청탁금지법 적용 제외 대상으로 판단한 공무직 근로자이고, 공직자 39명도 과태료 면제 처분이 공무상 정당한 일이라는 취지로 재심의를 요청했습니다.

광주시, 평동 준공업지 개발사업 추가 협상

아파트 위주 개발이라는 지적을 받고 있는 평동 준공업지역 개발사업과 관련해 광주시가 컨소시엄과의 협약체결 기한을 30일 연장했습니다.

광주시는 현대엔지니어링과 일부 이견이 있고, 사업자 측이 연장을 요청해 이를 승인했다고 밝혔습니다.
  • [간추린 뉴스] “교무실 청소는 학생 인권침해”…시민단체 “환영” 외
    • 입력 2021-05-04 19:43:08
    • 수정2021-05-04 19:53:33
    뉴스7(광주)
광주시교육청이 교무실 등 교직원들이 사용하는 공간의 청소를 학생들에게 맡기는 건 인권침해라고 판단한 것과 관련해 시민단체가 환영의 뜻을 밝혔습니다.

학벌 없는 사회를 위한 시민모임은 보도자료를 내고 광주교육청이 교직원 사용공간을 학생들이 강제로 청소하는 건 헌법상 행복추구권 침해에 해당하는 것으로 판단했다며 바람직한 결정이라고 밝혔습니다.

광주 서구, ‘과태료 부당면제’ 징계 재심의 요구

광주시 감사위원회가 서구청에 불법 주정차 과태료를 부당하게 면제해준 공무원 등 63명의 징계를 요구한 것과 관련해 광주 서구가 재심의를 요청했습니다.

광주 서구는 징계대상자 63명 가운데 22명이 국민권익위원회가 청탁금지법 적용 제외 대상으로 판단한 공무직 근로자이고, 공직자 39명도 과태료 면제 처분이 공무상 정당한 일이라는 취지로 재심의를 요청했습니다.

광주시, 평동 준공업지 개발사업 추가 협상

아파트 위주 개발이라는 지적을 받고 있는 평동 준공업지역 개발사업과 관련해 광주시가 컨소시엄과의 협약체결 기한을 30일 연장했습니다.

광주시는 현대엔지니어링과 일부 이견이 있고, 사업자 측이 연장을 요청해 이를 승인했다고 밝혔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7(광주)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