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일본 최대 수산시장도 코로나19 타격
입력 2021.05.05 (09:47) 수정 2021.05.05 (09:54) 930뉴스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일본에서 '도쿄의 부엌'이라 불리는 '도요스 시장'.

이곳 중도매인들도 코로나19 때문에 큰 타격을 입고 있습니다.

[리포트]

일본 도쿄에 있는 '도요스 시장'.

연간 30만 톤이 넘는 수산물이 거래되는 일본내 최대 수산 시장입니다.

이곳에서 중도매업을 하는 '오시모토' 씨는 참치를 전문으로 다루는데요.

매일 참치를 낙찰받아 초밥집이나 선술집 등에 납품하고 있습니다.

이 같은 중개매매업체는 도요스 시장에만 480여 곳인데, 최근 코로나19 여파로 도산이나 폐업이 잇따르고 있습니다.

[오시모토 히데키/중도매인 : "지금이 최악인 것 같아요. (시장이) 이렇게 조용할 리가 없어요. 숫가락 떨어뜨리면 '땡그랑' 소리가 들릴 것 같아요."]

오시모토 씨 가게도 매출이 예년의 3분의 1로 줄었습니다.

아내와 두 아들을 부양해야 하는 오시모토 씨.

지금까지는 적금 등을 깨며 버티고 있지만 이제는 한계를 느끼고 있습니다.

고심 끝에 지역 상점가에 참치 직매장을 냈는데요.

조금이라도 이익을 내서 이 난관을 타개할 생각입니다.
  • 일본 최대 수산시장도 코로나19 타격
    • 입력 2021-05-05 09:47:31
    • 수정2021-05-05 09:54:38
    930뉴스
[앵커]

일본에서 '도쿄의 부엌'이라 불리는 '도요스 시장'.

이곳 중도매인들도 코로나19 때문에 큰 타격을 입고 있습니다.

[리포트]

일본 도쿄에 있는 '도요스 시장'.

연간 30만 톤이 넘는 수산물이 거래되는 일본내 최대 수산 시장입니다.

이곳에서 중도매업을 하는 '오시모토' 씨는 참치를 전문으로 다루는데요.

매일 참치를 낙찰받아 초밥집이나 선술집 등에 납품하고 있습니다.

이 같은 중개매매업체는 도요스 시장에만 480여 곳인데, 최근 코로나19 여파로 도산이나 폐업이 잇따르고 있습니다.

[오시모토 히데키/중도매인 : "지금이 최악인 것 같아요. (시장이) 이렇게 조용할 리가 없어요. 숫가락 떨어뜨리면 '땡그랑' 소리가 들릴 것 같아요."]

오시모토 씨 가게도 매출이 예년의 3분의 1로 줄었습니다.

아내와 두 아들을 부양해야 하는 오시모토 씨.

지금까지는 적금 등을 깨며 버티고 있지만 이제는 한계를 느끼고 있습니다.

고심 끝에 지역 상점가에 참치 직매장을 냈는데요.

조금이라도 이익을 내서 이 난관을 타개할 생각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