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1골 1도움’ 손흥민, EPL 공식 주간 베스트11 선정
입력 2021.05.05 (10:08) 연합뉴스
잉글랜드 프로축구 토트넘 홋스퍼를 대승으로 이끈 손흥민(29)이 프리미어리그(EPL) 공식 주간 베스트11에 이름을 올렸다.

EPL 사무국이 5일(이하 한국시간) 홈페이지와 SNS를 통해 공개한 '앨런 시어러의 이주의 팀'에서 손흥민은 4-3-3 포메이션의 왼쪽 공격수로 이름을 올렸다.

잉글랜드 축구 전설인 시어러가 직접 뽑는 베스트 11이다.

시어러는 손흥민을 두고 "개러스 베일의 두 번째 골을 만들어 주고 날카로운 슈팅으로 중거리 골까지 넣은 손흥민은 위협적이었다. (오프사이드 판정이 난 슈팅을 포함해) 2골은 더 넣을 수 있었다"고 평가했다.

손흥민은 지난 3일 셰필드 유나이티드와의 EPL 34라운드에 선발 출격해 후반 16분 팀의 두 번째 골을 도운 데 이어 후반 32분에는 전매특허인 대각선 중거리 감아차기 슈팅으로 쐐기 골까지 넣었다.

해트트릭을 기록한 동료 베일과 함께 토트넘에 4-0 대승을 선사한 것은 물론이고, 자신의 한 시즌 공식전 최다 21골 타이기록을 썼다.

또 토트넘 구단 사상 처음으로 두 시즌 연속 10골-10도움을 기록하는 선수가 됐다.

토트넘이 가장 많은 3명의 베스트11을 배출했다. 베일과 오른쪽 풀백 세르주 오리에가 이름을 올렸다.

[사진 출처 : EPA=연합뉴스]
  • ‘1골 1도움’ 손흥민, EPL 공식 주간 베스트11 선정
    • 입력 2021-05-05 10:08:16
    연합뉴스
잉글랜드 프로축구 토트넘 홋스퍼를 대승으로 이끈 손흥민(29)이 프리미어리그(EPL) 공식 주간 베스트11에 이름을 올렸다.

EPL 사무국이 5일(이하 한국시간) 홈페이지와 SNS를 통해 공개한 '앨런 시어러의 이주의 팀'에서 손흥민은 4-3-3 포메이션의 왼쪽 공격수로 이름을 올렸다.

잉글랜드 축구 전설인 시어러가 직접 뽑는 베스트 11이다.

시어러는 손흥민을 두고 "개러스 베일의 두 번째 골을 만들어 주고 날카로운 슈팅으로 중거리 골까지 넣은 손흥민은 위협적이었다. (오프사이드 판정이 난 슈팅을 포함해) 2골은 더 넣을 수 있었다"고 평가했다.

손흥민은 지난 3일 셰필드 유나이티드와의 EPL 34라운드에 선발 출격해 후반 16분 팀의 두 번째 골을 도운 데 이어 후반 32분에는 전매특허인 대각선 중거리 감아차기 슈팅으로 쐐기 골까지 넣었다.

해트트릭을 기록한 동료 베일과 함께 토트넘에 4-0 대승을 선사한 것은 물론이고, 자신의 한 시즌 공식전 최다 21골 타이기록을 썼다.

또 토트넘 구단 사상 처음으로 두 시즌 연속 10골-10도움을 기록하는 선수가 됐다.

토트넘이 가장 많은 3명의 베스트11을 배출했다. 베일과 오른쪽 풀백 세르주 오리에가 이름을 올렸다.

[사진 출처 : EPA=연합뉴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