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울산해경, 위험구역 ‘연안안전지킴이’ 운영
입력 2021.05.06 (08:22) 수정 2021.05.06 (08:26) 뉴스광장(울산)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울산해양경찰서는 지역 주민들로 구성된 ‘연안안전지킴이’가 본격 활동에 들어간다고 밝혔습니다.

10명으로 구성된 연안안전지킴이는 대왕암공원 갯바위 등 울산해경 관내 연안 위험구역 5곳에 배치돼 도보순찰과 안전계도활동을 10월까지 전개합니다.

울산해경은 “지킴이가 지역사정에 밝은 현지주민으로 구성돼 연안사고 예방과 지역일자리 창출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습니다.
  • 울산해경, 위험구역 ‘연안안전지킴이’ 운영
    • 입력 2021-05-06 08:22:09
    • 수정2021-05-06 08:26:43
    뉴스광장(울산)
울산해양경찰서는 지역 주민들로 구성된 ‘연안안전지킴이’가 본격 활동에 들어간다고 밝혔습니다.

10명으로 구성된 연안안전지킴이는 대왕암공원 갯바위 등 울산해경 관내 연안 위험구역 5곳에 배치돼 도보순찰과 안전계도활동을 10월까지 전개합니다.

울산해경은 “지킴이가 지역사정에 밝은 현지주민으로 구성돼 연안사고 예방과 지역일자리 창출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광장(울산) 전체보기
기자 정보